UPDATED. 2022-12-09 19:57 (금)
LG유플러스, 고객 관심사 분석해 맞춤형 뉴스 전송
LG유플러스, 고객 관심사 분석해 맞춤형 뉴스 전송
  • 최아름 기자
  • 승인 2022.08.30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추천 서비스 ‘U+뉴스’ 출시
매일 뉴스 요약해 문자 메시지
LG유플러스는 글로벌 디스커버리 플랫폼 ‘타불라(Taboola)’와 손잡고 매일 오전 고객의 관심사를 반영해 주요 뉴스를 제공하는 ‘U+뉴스’ 서비스를 선보였다. 사진은 지난 29일 LG유플러스 용산사옥에서 LG유플러스 광고사업단장 김태훈 상무(왼쪽)와 타불라코리아 이용 대표가 제휴를 맺고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글로벌 디스커버리 플랫폼 ‘타불라(Taboola)’와 손잡고 매일 오전 고객의 관심사를 반영해 주요 뉴스를 제공하는 ‘U+뉴스’ 서비스를 선보였다. 사진은 지난 29일 LG유플러스 용산사옥에서 LG유플러스 광고사업단장 김태훈 상무(왼쪽)와 이영 타불라코리아 대표가 제휴를 맺고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정보통신신문=최아름기자]

LG유플러스는 글로벌 디스커버리 플랫폼 ‘타불라(Taboola)’와 손잡고 매일 오전 고객의 관심사를 반영해 주요 뉴스를 제공하는 ‘U+뉴스’ 서비스를 선보였다고 30일 밝혔다.

U+뉴스는 자사 모바일 고객 대상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매일 오전 데이터 기반 맞춤형 뉴스 콘텐츠를 ‘스마트 푸시(Smart Push)’ 형태로 제공하는 구독형 서비스다. 스마트 푸시는 모든 고객에 전송되는 ‘푸시’ 서비스와 달리, 데이터 분석을 통해 타겟팅 고객에게만 전송되는 고객 맞춤형 알림 메시지다. 이를 통해 고객은 능동적으로 뉴스를 소비할 수 있다.

앞서 LG유플러스 자체 조사 결과, 고객이 포털 사이트에서 검색 기능 외 가장 많이 이용하는 콘텐츠는 뉴스였으며, 뉴스 이용자의 약 80%는 포털 사이트 외 다른 채널도 병행해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LG유플러스는 뉴스를 즐겨보는 고객이 상대적으로 새로운 매체에 대한 수용도가 높다고 판단하고, 고객의 관심도가 높은 콘텐츠만 집중 노출하기 위해 스마트 푸시 기능을 접목한 데이터 기반의 뉴스 추천 서비스를 기획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구독을 원하는 고객은 U+뉴스 사이트에 직접 진입하거나, 마케팅 동의를 진행한 모바일 고객에게 전달된 서비스 안내 문자메시지를 통해 U+뉴스 사이트로 이동해 무료로 신청할 수 있다.

향후 LG유플러스는 고객의 관심사를 예측하는 빅데이터 모형을 구축해 지속적으로 맞춤형 추천 기능을 고도화해 나갈 뿐 아니라, 고품격 매거진 등과 협업해 U+뉴스 구독자만을 위한 프리미엄 콘텐츠도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LG유플러스는 U+뉴스 서비스를 위해 고객의 흥미와 관심사를 반영한 맞춤 콘텐츠를 추천해주는 글로벌 디스커버리 플랫폼 ‘타불라’와 제휴를 맺었다. 타불라는 국내외 주요 언론사와 제휴를 통해 고객 맞춤형 뉴스 피드를 구성해 고객사에 제공하는 ‘타불라 뉴스’를 서비스하고 있다.

협약식은 지난 29일 LG유플러스 용산사옥에서 김태훈 LG유플러스 광고사업단장(상무)과 이영 타불라코리아 대표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김태훈 LG유플러스 광고사업단장(상무)은 “지난해 출시한 U+콕에 이어 U+뉴스까지 데이터 기반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잇따라 선보이는 것은 고객이 원하는 것이라면 무엇이든 맞춤형 혜택으로 제공하고자 하는 당사 의지와 열정의 표현”이라며, “향후 데이터 기반 큐레이션 기능을 지속 고도화해 더욱 개인화된 콘텐츠를 제공하고 뉴스 소비 경험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대표이사·발행인 : 문창수
  • 편집인 : 이민규
  • 편집국장 : 박남수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22-12-09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1864
  •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제 2019-서울용산-0472호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22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abc협회 인증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