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9-30 20:00 (금)
중기부, 뉴욕서 국내 중소기업 제품 판촉전 전개
중기부, 뉴욕서 국내 중소기업 제품 판촉전 전개
  • 서유덕 기자
  • 승인 2022.09.22 1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엔터테인먼트와 협업
K팝 공연 연계 특별판매전
이영 중기부 장관이 미국 뉴욕 피어 17에서 현지시간 20일 개최한 K MINICON 행사장을 방문, 현장을 점검했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이영 중기부 장관이 미국 뉴욕 피어 17에서 현지시간 20일 개최한 K MINICON 행사장을 방문, 현장을 점검했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정보통신신문=서유덕기자]

중소벤처기업부는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CJ ENM과 미국 뉴욕 맨해튼 피어 17에서 현지시간 20일부터 21일 양일간 한류공연(K-POP)과 중소기업 제품 특별 판매전을 연계한 ‘K MINICON 및 판촉전 in NYC’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K MINICON 및 판촉전은 미국 진출을 희망하는 중소기업의 유망 소비재 제품 등을 뉴욕에 선보이는 행사다.

집객효과가 높은 K팝 공연과 중소기업 제품 현장판매전을 결합해 K-POP에 대한 사랑이 한국제품에 대한 관심으로 이어지도록 기획했다.

한류공연에는 보아, WINNER, CIX가 참여했다.

메인공연은 21일 오후 7시부터 약 2시간 동안 진행됐으며, K팝의 역동적인 무대에 뉴욕시민 2000명이 환호했다.

공연뿐만 아니라 사전행사로 열린 K팝 커버댄스, 인플루언서의 뷰티 버라이어티쇼 등 다양한 이벤트는 행사장을 방문한 뉴욕시민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특별판매전에는 K뷰티 등 소비재 분야 중소기업 30개사가 참여해 행사장을 찾은 뉴욕시민들에게 한국을 대표하는 우수 제품들을 선보였다.

또한, 한류공연과 부대행사 등을 즐기는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K뷰티 제품을 체험하고 구매할 수 있도록 공연장 내에 판매부스 30개를 운영했다.

기능성 스킨케어 화장품, 동물 캐릭터가 그려진 마스크팩 등 고품질의 참신한 아이디어가 담긴 제품들이 인기를 끌었다.

행사에 참여한 기업 중 더마펌은 지난해 중국 수출액이 약 600억원에 이르는 화장품 제조 전문 중소기업으로, 중국 시장에서 검증된 우수한 품질을 바탕으로 뉴욕시장에 도전했다.

스프링클은 지난 7월 KCON LA에서도 40억원의 현장계약을 체결한 것에 이어 뉴욕에서도 현장계약 약 14억원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

더마펌과 스프링클 관계자는 “중소기업 제품 대부분이 미국에서 인지도가 낮은 편인데, 이번 판촉전에서는 K팝의 나라에서 온 제품이라며 사람들의 관심과 애정을 많이 받았다”며 “우리같은 중소기업에게는 정말 큰 기회가 되는 행사”라고 말했다.

이영 중기부 장관은 “글로벌 기업 애플은 소비자의 마음을 읽는 감성마케팅으로 소비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다”며 “제품의 구매여부가 개개인이 느끼는 감성과 스토리텔링에 의해 결정되는 시대”라고 말했다.

또한 “전 세계가 사랑하는 K-POP을 비롯해 드라마, 웹툰, 영화 등 다양한 분야의 문화콘텐츠와 중소기업 제품을 콜라보해 전 세계인에게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기회를 더 많이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대표이사·발행인 : 문창수
  • 편집인 : 이민규
  • 편집국장 : 박남수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22-09-30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1864
  •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제 2019-서울용산-0472호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22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abc협회 인증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