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5 19:34 (월)
SW중심대학 성과 공유‧향후 역할 논의
SW중심대학 성과 공유‧향후 역할 논의
  • 최아름 기자
  • 승인 2022.11.22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종호 과기정통부 장관
SW중심대학 총장들과 간담회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오른쪽 네 번째)이 22일 오후 대전광역시 유성구 한국과학기술원(KAIST)에서 열린 '2022 SW중심대학 총장 간담회' 에 참석해 이광형 KAIST 총장(왼쪽 다섯 번째), 전성배 정보통신기획평가원장(오른쪽 두 번째) 및 대학 총장들과 기념촬영 하고 있다.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오른쪽 네 번째)이 22일 오후 대전광역시 유성구 한국과학기술원(KAIST)에서 열린 '2022 SW중심대학 총장 간담회' 에 참석해 이광형 KAIST 총장(왼쪽 다섯 번째), 전성배 정보통신기획평가원장(오른쪽 두 번째) 및 대학 총장들과 기념촬영 하고 있다.

[정보통신신문=최아름기자]

8년째를 맞은 소프트웨어(SW)중심대학의 성과와 운영 방향, 역할을 논의하기 위한 정부와 대학 수장들의 공유의 장이 열렸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이종호)는 22일 한국과학기술원(KAIST)에서 ‘소프트웨어(SW)중심대학 총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SW중심대학 사업의 성과와 향후 운영방향을 공유하고, SW중심대학의 역할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2022년 선정 9개 대학 총장, 전성배 IITP 원장, 나연묵 SW중심대학협희회 회장 등이 참석해 디지털 고급인재 양성을 위해 다양한 의견을 나누었다.

[출처=과기정통부]
[출처=과기정통부]

먼저, 간담회에서는 SW중심대학 사업의 운영성과 및 다양한 교육혁신 사례가 공유·논의됐다. 과기정통부는 2015년에 SW중심대학을 출범해 3만96명의 SW전공인력과 2만5497명의 융합인력을 배출해 우리나라 SW산업 발전을 견인하는 핵심인력을 양성하고 있으며, 현재 44개의 SW중심대학을 운영하고 있다.

SW중심대학을 통해 대학의 SW교육체계 강화 및 SW전공 정원을 확대하고, 산업체 수요를 반영한 SW교과과정 운영, 학제 간 SW융합교육, 전교생 SW기초교육을 추진함으로써 총 21만명이 교육수혜를 받는 등 대학의 SW교육혁신을 주도해오고 있다.

SW중심대학은 산업·사회 전 부문에서 데이터 활용과 타 산업-SW·AI 간 융합에 기여하고 있으며, 창업교육과 창업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청년을 지원하고, SW저변확대와 사회적 가치 확산 활동의 중심으로 거듭나고 있다고 평가받고 있다.

이어서 올해 새롭게 선정된 9개 대학에서 향후 운영 계획을 발표, 공유를 통해 대학의 디지털 혁신을 위한 벤치마킹의 기회로 삼았다.

마지막으로, 나연묵 SW중심대학협의회 회장의 ‘디지털 고급인재 양성을 위한 SW중심대학의 역할 강화 방안’ 발제를 토대로 이번 정부의 국정과제인 ‘100만 디지털 인재양성’을 위해 SW중심대학의 나아갈 방향과 기여 방안 등에 대해 머리를 맞대는 시간을 가졌는데, 산학협력프로그램(인턴십, 기업수요 교과목 개발 등) 발굴을 위한 산학협력 플랫폼(인터페이스) 확충 방안, 부족한 교원 확충 측면에서 우수한 산업계 재직자의 대학 정규과정 참여 확대 등 규제 개선·인센티브 제공 방안,학·석사 패스트 트랙의 제도 유지 및 활성화 등을 위한 대학원생 모집의 해결 방안 등에 대해 논의가 있었다.

이종호 과기정통부 장관은 간담회에서 “SW중심대학은 우리나라 SW산업의 발전을 이끌어 온 인재양성의 산실”이라고 격려하며, “성공적인 디지털 대전환을 위해서는 SW중심대학을 중심으로 지속적인 대학 교육체계의 혁신적인 변화가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정부도 대학-대학원, 대학-대학, 국내-해외 대학 간 연계 등으로 우수한 디지털 인재로의 지속성장이 가능하도록 재능사다리를 구축하고, 민·관의 혁신 역량을 결집해 적기에 지원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대표이사·발행인 : 문창수
  • 편집인 : 이민규
  • 편집국장 : 박남수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22-12-05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1864
  •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제 2019-서울용산-0472호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22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abc협회 인증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