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6-10 14:31 (토)
데일리호텔, ‘2023 데일리 트루어워즈’ 수상 리스트 발표
데일리호텔, ‘2023 데일리 트루어워즈’ 수상 리스트 발표
  • 박남수 기자
  • 승인 2023.02.10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데일리호텔]
[사진=데일리호텔]

[정보통신신문=박남수기자] 야놀자가 운영하는 프리미엄 여가 큐레이션 플랫폼 데일리호텔이 ‘2023 데일리 트루어워즈’(이하 데일리 트루어워즈)의 수상 리스트를 발표했다.

데일리 트루어워즈는 한 해 동안 고객에게 가장 사랑 받은 숙소 및 레스토랑을 선정하는 국내 대표 프리미엄 여가 어워즈다. 데일리호텔은 150만 개 이상의 고객 리뷰를 바탕으로 판매 데이터, 고객 만족도 등을 종합해 각 카테고리별 우수 업체를 선정하고 있다. 올해는 기존 △호텔ㆍ리조트 △펜션ㆍ풀빌라 △부티크 △레스토랑 외에도 △리뷰 수 △고객 평점 △2022 루키 △예약 수 △지역별 인기 등 총 5개 테마를 신설했다.

호텔ㆍ리조트 부문에서는 세련된 인테리어와 보문호수 조망을 자랑하는 힐튼 경주가 1위를 차지했다. 스파, 실내 테마파크 등 고품격 부대시설을 구비한 파라다이스시티ㆍ그랜드 하얏트 제주가 뒤를 이어 프리미엄 호캉스의 인기를 입증했다.

최고의 펜션ㆍ풀빌라 부문은 포항 스타스케이프 풀빌라가 1위에 올랐다. 이어 자녀 동반 가족에게 최적화된 가평 아이와키즈 풀빌라, 120평형 럭셔리 스위트룸을 보유한 여수 블루망고 풀빌라 앤 리조트가 각각 2, 3위를 기록했다.

부티크 부문에서는 오션뷰에 노천 히노끼탕 등 다양한 부대시설을 제공하는 부산 광안리 더베이 클럽호텔이 가장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외에도 접근성이 우수한 명동 밀리오레 호텔, 브라운도트 역삼점이 상위권에 올랐다.

레스토랑 부문은 앰버서더 서울 풀만의 더 킹스, 63빌딩 파빌리온, 서울드래곤시티 푸드 익스페인지 순으로 높은 점수를 기록했다. 이외에도 글래드 마포가 지난해 가장 많은 고객 리뷰를 얻어 리뷰 수 1위에 올랐고, 평점이 가장 많이 오른 업체로 포항 스타스케이프 풀빌라가 선정됐다. 2022 루키에는 아난티 앳 강남이, 예약 수 기준으로는 서울신라호텔이 상위권을 차지했다. 지역별로는 강릉 세인트존스 호텔, 거제도 라모타풀빌라의 인기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데일리호텔은 이달 말까지 데일리 트루어워즈에 선정된 국내 숙소를 최대 76% 할인된 단독 특가로 판매하고 최대 3만 원 할인 쿠폰을 지급한다. 레스토랑 이용 고객은 1만 원 상당의 리워드를 받을 수 있다. 또한, 수상하지 못한 후보 업체를 대상으로 고객 투표 이벤트를 마련하고, 투표에 참여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50만 원 상당의 쿠폰을 제공한다.  

이지혜 데일리호텔 마케팅실장은 “데일리호텔은 지난 2018년부터 한 해 동안 고객에게 가장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은 업체를 발표하는 데일리 트루어워즈를 통해 프리미엄 여가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고객과 함께하는 데일리호텔만의 이벤트로 프리미엄 중심의 브랜드 가치를 지속 제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대표이사·발행인 : 함정기
  • 편집인 : 이민규
  • 편집국장 : 박남수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23-06-10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1864
  •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제 2019-서울용산-0472호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23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abc협회 인증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