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S3, 美·中에 메이저 사업자 통해 출시
삼성 갤럭시S3, 美·中에 메이저 사업자 통해 출시
  • 박남수 기자
  • 승인 2012.06.07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 갤럭시S3가 글로벌 최대 통신시장인 중국과 미국에 출사표를 던졌다. 

삼성전자는 6일 IM담당 신종균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중국 북경에서 '갤럭시S3 중국 월드투어'를 열고, 중국 3대 통신사업자 별로 특화된 '갤럭시SⅢ'를 9일부터 동시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삼성전자는 사용자환경, 기술, 디자인 등 모든 면에서 인간 중심 철학을 반영한 '갤럭시SⅢ'의 특장점을 유지하면서도 각 사업자별로 특화된 3G 서비스를 제공하는 '갤럭시SⅢ'를 공급한다. 

현재 차이나모바일은 TD-SCDMA, 차이나텔레콤은 CDMA, 차이나유니콤은 WCDMA 방식으로 3G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신종균 사장은 "인간과 자연에 대한 깊은 통찰을 담은 '갤럭시SⅢ'를 보다 많은 중국 소비자들에게 제공하기 위해 중국 사업자들과 긴밀하게 협력해왔다"며 "이번 갤럭시S3출시를 통해  세계 최대 휴대폰 시장인 중국에서 중국 소비자들에게 특별한 감성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삼성전자는 중국 출시 발표에 앞서 지난 5일 미국 현지에서 AT&T, 버라이즌, 스프린트, 티모바일, US셀룰러 등 미국 5대 통신사업자를 통해 6월 중 순차적으로 '갤럭시S3'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갤럭시SⅢ'가 중국과 미국의 주요 이동통신 사업자들로부터 모두 선택을 받은 비결은 4.8형 슈퍼아몰레드 디스플레이에 최첨단 기능을 탑재한 강력한 성능, 자연에서 영감을 받은 유려한 디자인 등에 기인한 것으로 보인다. 

특히, 얼굴, 눈, 음성, 모션 등 인간의 신체적 특징을 인식해 동작하는 사용자 환경은'갤럭시SⅢ'를 '인간 중심의 스마트폰'으로 완성시켰다는 전 세계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한편, 삼성전자는 5월 29일 유럽과 중동아프리카에서 '갤럭시S3' 출시를 시작 했으며, 지금까지 서남아, 동남아, 중동, 중국에서 각각 월드투어 행사를 열고 '갤럭시S3'의출시 지역을 점차 확대해 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