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CTV통합관제센터 운영 돌입
CCTV통합관제센터 운영 돌입
  • 이길주 기자
  • 승인 2017.01.20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범죄 쓰레기 투기 감시

광진구,구민 안전 확보

 

서울시 광진구는 신속하고 체계적인 방법체계를 구축해 각종 사건사고와 재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CCTV통합관제센터’를 만들고 개소식을 가졌다.

광진구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총 19억 7000여 만 원의 예산을 투자해 광진구 화양동 소재 정보화교육센터 에 지리정보시스템을 갖춘 약100평 규모의 CCTV통합관제센터를 설치했다.

건물 2층에는 47인치 LED 24면이 설치된 관제상황실과 GIS지리정보시스템 등 첨단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3층에는 다목적회의실과 전담팀 사무실이 위치해 있다.  

이번 설치된 통합관리CCTV는 총 820대로 방범, 어린이안전, 쓰레기무단투기, 공원관리, 불법주정차단속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되며 긴급 상황에 대비해서 광진 경찰서 소속 경찰관 4명과 관제요원 12명이 24시간 3교대로 근무할 예정이다.

구민은 위급한 상황에 처했을 때 거리에 설치된 CCTV비상벨을 누르면 통합관제센터 간 쌍방향 실시간 통신으로 연결돼 각종 비상 상황과 범죄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 또한 함께 설치된 지리정보시스템은 재난발생시 정확한 재난 위치를 알려줘 신속하고 정확한 모니터링을 할 수 있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