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통신신문
IT서비스·SW
항공사진·옛 지도 등 이용 더 쉽게…국토지리정보원 제작
지도 활용수수료 폐지
오프라인 수수료도 인하
박현일 기자  |  antz20@koit.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3.03  20:38:53
트위터 페이스북 LINE it! 네이버밴드 Kakao Kakaostory

앞으로는 국토지리정보원에서 제작한 항공사진, 구(舊)지도 등을 온라인을 통해 무상으로 제공 받을 수 있게 됐다.

국토교통부 국토지리정보원은 지난해 수치지형도, 정사영상 등을 무상으로 일반에 개방한데 이어, 1일 부터 온라인을 통해 항공사진, 구지도(舊지도) 등을 무료로 제공하고, 오프라인의 경우 수수료를 대폭 인하했다고 밝혔다.

국토지리정보원은 지난해 공간정보 산업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 지원 등을 위해 수치지형도, 정사영상 등 16종의 공간정보를 무상으로 개방(온라인) 하는 등 공간정보를 본격 활용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

그동안 항공사진, 구지도(舊지도) 등은 민간 등의 비용부담이 상대적으로 컸으나 이번에 법령개정 및 시스템 개편 등을 통해 무상으로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이번에 추가로 무상 개방되는 공간정보는 각종 소송, 재개발 보상, 연구 등에 활용되는 항공사진(약 69만 매) 및 구지도(약 17만 매) 등으로, 국토정보플랫폼(map.ngii.go.kr)을 통해 데이터(파일)를 내려 받거나 사용자가 직접 인쇄물로 출력해 사용할 수 있다.

한편, 수치지형도 등 기본측량성과를 활용해 간행한 지도 등을 판매·배포할 경우 부과되던 지도 등의 활용수수료도 폐지돼 공간정보 융·복합이 보다 용이해 질 전망이다.

국토지리정보원 관계자는 “앞으로도 민간의 공간정보 활용실태 등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해 공간정보 활용을 저해하는 요인 등을 개선하는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정보통신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박현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LINE it! 네이버밴드 Kakao Kakaostory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04334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갈월동,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6층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등록번호: 214-86-71864  |  등록일 : 2000. 12. 6.  |  사업자번호 : 214-86-71864  |  상호 : 정보통신신문사
대표 : 윤명생  |  개인정보책임자 : 이민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Copyright 2011 정보통신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정보통신신문사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