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통신신문
신기술
배터리 없이 스스로 작동하는 환경센서 개발
차종환 기자  |  ict003@koit.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14  13:25:36
트위터 페이스북 LINE it! 네이버밴드 Kakao Kakaostory

외부에서 전원을 공급하지 않아도 스스로 주변 환경 변화를 모니터링해 정보를 제공해주는 센서시스템이 개발됐다.

한국연구재단은 배터리 없이 지속적으로 환경요소의 변화 양상을 실시간으로 관측, 분석, 표시할 수 있는 차세대 센서 플랫폼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미래 사물인터넷(IoT) 시스템 핵심부품의 가장 큰 장애요소인 배터리 교체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울산과학기술대학교(UNIST) 최재혁 교수, 고려대 최원준 교수 공동연구팀은 다양한 주변환경 중 물을 모니터링 대상으로 연구를 추진했다.

개발된 시스템은 배터리 등 외부전원의 사용 없이, 자체적으로 생성한 에너지만을 이용해 전기에너지의 발생 양상을 실시간으로 분석하고 이를 통해 물의 움직임 정보(물결이 표면과 접촉하는 면적, 물결의 속도 등)를 역으로 분석, 산출해 외부에 시각적으로 전달해줄 수 있는 통합 플랫폼이다.

에너지 발생 방식은 고체 표면과 물의 접촉으로부터 전기 에너지를 발생시키기는 마찰대전 나노발전기에 기반 한 방식을 사용했다.

이 연구에서 사용한 마찰대전 나노발전기는 물이 고체 표면에 접촉했을 때 마찰전기로 인해 고체 표면에 분극이 생기고 물 분자의 극성이 분극에 동기화돼 전기적 평형이 깨지고 전자가 이동하는 원리로 에너지를 발생시키는 방식이다.

에너지를 저장하고, 데이터를 분석처리 하는 것은 상용 상보성 금속 산화막 반도체(CMOS) 기반 집적회로로 제작해 저비용 제품화가 가능하도록 했다. 분석된 정보는 2진수 코드를 표현하는 복수개의 LED를 통해 표시된다.

최원준·최재혁 교수팀은 “이번 연구는 배터리 없이 스스로 생성한 에너지를 이용해 물의 움직임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는 차세대 센서시스템을 개발한 것”이라며 “해류의 흐름, 하천 혹은 상하수도에서의 유량 및 유속, 빗물의 흐름, 시간당 강수량, 액체의 유출 등을 지속적으로 관측하는 환경 센서, 산업 현장에서의 무전원 유체 모니터링 시스템 등에 적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정보통신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차종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LINE it! 네이버밴드 Kakao Kakaostory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04334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갈월동,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6층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등록번호: 214-86-71864  |  등록일 : 2000. 12. 6.  |  사업자번호 : 214-86-71864  |  상호 : 정보통신신문사
대표 : 윤명생  |  개인정보책임자 : 이민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Copyright 2011 정보통신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정보통신신문사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