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통신신문
신기술
부산대 기술력에 벤처캐피탈 40억 원 투자카테터 기반 심장 승모판막 치료기술 상용화 착수
박진숙 기자  |  ict009@koit.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10  15:06:15
트위터 페이스북 LINE it! 네이버밴드 Kakao Kakaostory

부산대학교기술지주㈜의 자회사 및 부산연구개발특구 부산67호 연구소기업으로 지정된 의료기기 제조사 ㈜타우피엔유메디칼이 기술성과 성장성을 높이 평가받아, 국내 대표 창업투자회사인 스톤브릿지벤처캐피탈과 유안타인베스트먼트 및 케이브릿지인베스트먼트 등 3개사로부터 총 40억원의 투자유치를 확정해 향후 상용화제품 개발에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부산대학교와 부산대학교기술지주㈜는 부산대 의과대학 의과학과 김준홍 교수가 개발한 「카테터 기반 심장 승모판막 치료 의료기기」기술을 상용화하고 있는 ㈜타우피엔유메디칼의 40억 원 투자유치 및 상호업무협력을 위한 MOU 체결식을 창업투자회사인 스톤브릿지벤처캐피탈·유안타인베스트먼트·케이브릿지인베스트먼트와 학내 삼성산학협동관 9층 산학협력단장실에서 가졌다.

㈜타우피엔유메디칼은 부산대의 ‘승모판막 서클라지 시술용 장치’ 특허기술의 상용화 및 의료기기제품 생산을 목적으로 2014년에 설립된 부산대기술지주㈜ 제10호 자회사로, 부산대 및 양산부산대병원에 본사·연구소 및 의료기기 GMP(Good Manufacturing Practice)의 시설을 보유하고 있다.

㈜타우피엔유메디칼은 이번 투자금을 이용해 초도 임상 및 식약청 허가임상을 완료할 예정이며, 이후 본격적인 시판을 통해 80억 달러 규모의 카테터 기반 최소 침습 시술 시장에서 선도적인 시장점유율을 가진다는 계획이다.

윤석영 부산대기술지주㈜ 대표이사는 “이번 부산대기술지주㈜ 자회사의 성공적인 투자유치를 통해 대학의 직접사업화 성공모델을 제시하는 데 더욱 노력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대학기술 기반 창업의 활성화와 지역경제 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진숙 기자 ict009@koit.co.kr

< 저작권자 © 정보통신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박진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LINE it! 네이버밴드 Kakao Kakaostory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04334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갈월동,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6층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등록번호: 214-86-71864  |  등록일 : 2000. 12. 6.  |  사업자번호 : 214-86-71864  |  상호 : 정보통신신문사
대표 : 윤명생  |  개인정보책임자 : 이민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Copyright 2011 정보통신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정보통신신문사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