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美서 K9 등 무기 실물 전시
한화, 美서 K9 등 무기 실물 전시
  • 김한기 기자
  • 승인 2017.10.10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그룹은 대한민국 최초로 미국 워싱턴에 국내 무기체계를 실물로 전시했다.

오는 9일부터 11일까지 워싱턴D.C에서 열리는 방산 전시회(AUSA 2017)에 부스를 설치한 한화그룹은 미국과 중남미 등 방산시장 진출을 목표로 본격적인 글로벌 마케팅에 나섰다.

AUSA 2017 전시회는 미국 연방정부 조달의 70%를 차지하는 국방부 조달 분야 최대 전시회다. 미 육군협회가 주관하며 매년 미국, 독일, 영국, 이스라엘 등 전 세계 600여개 주요 방산업체가 참가하는 대표적인 글로벌 전시회다.

이번 전시회에 한화그룹 방산계열사는 각 사 대표이사를 포함한 60여명의 대규모 인원을 파견했다.

실물로 선보인 K9 자주포와 대공유도무기체계인 비호복합 뿐만 아니라 유도무기 및 탄약 분야 솔루션, 통합 경계감시체계인 퀀텀아이 등도 각국 군 관계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이재무 글로벌전략실장은 "한국은 미국의 일방적인 무기 수입국이었는데 우리 기술로 만든 무기체계를 방산 강대국인 미국 중심부에 선보일 수 있게 돼 감회가 새롭다"며 "미국 및 중남미 시장 진출을 통해 국내 방위산업이 글로벌 수준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마케팅을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전시회 개막에 앞서 지난 8일(현지시각) 워싱턴D.C에 위치한 '한국전 참전용사 기념비'를 찾아 미군의 희생을 추모하는 헌화 행사를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