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5 11:28 (토)
[원포인트 파워 레슨-10] 악성 훅 해결하기
[원포인트 파워 레슨-10] 악성 훅 해결하기
  • 김한기 기자
  • 승인 2018.12.06 0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창성 티칭프로, 굿샷! 가이드

보통 초보자들은 Pull 슬라이스에 고생하고 조금 구력이 쌓이면 훅 구질에 많이들 힘들어 한다. 골프 입문한지 얼마 안 되어서는 당연히 정타를 맞추기가 쉽지 않고 스윙궤도도 대부분 Out to In으로 깎여맞기 쉽기 때문에 슬라이스 발생 확률이 상당히 높다. 하지만 열심히 연습하면서 어느 정도 정타를 맞추는 사람이 어느 순간 훅 구질로 바뀔 때 난감하고 어떻게 고쳐야 될지 당황할 때가 많이 있다.

악성 훅의 원인은 여러 가지가 있지만 가장 대표적인 것은 상체 위주의 스윙을 하면서 임팩트 순간 왼쪽 하체축이 무너지는 경우이다. 이런 경우는 스윙궤도와 상관없이 In to Out 스윙궤도를 가진 골퍼들은 공의 출발은 우측으로 날아가지만 왼쪽으로 많이 휘게 된다. 일명 관광샷이라고도 하는데 페어웨이나 그린을 공략하기에는 상당히 어렵다. 반대로 Out to In 스윙궤도를 가진 골퍼들이 임팩트시 왼발 하체축이 무너지게 되면 처음부터 볼은 왼쪽으로 심하게 날아가면서 OB 가능성이 매우 높게 된다.

임팩트순간 왼쪽 축이 무너지면서 상체가 앞으로 나가는 스윙의 근본 원인은 하체 회전의 문제이다. 특히 하체가 제대로 회전을 못하고 막히는 경우 상대적으로 상체가 앞으로 돌아 나가면서 전체적인 몸의 회전축이 무너지고 임팩트 순간 클럽페이스가 심하게 닫히면서 악성 훅이 발생하게 된다. 그렇다면 하체의 올바른 회전은 어떻게 하는 것인가?

첫째는 하체의 체중이동이 선행돼야 하는데 왼발 무릎 안쪽 축을 잡으면서 오른발 무릎을 왼발 무릎 방향으로 이동시켜주어야 한다. 이때 허벅지가 쪼여드는 느낌이 있어야 한다.

둘째는 하체 회전을 하는 것인데, 체중이동이 되면서 동시에 왼쪽 골반이 뒤로 빠지고 오른쪽 골반이 타겟방향으로 밀어주게 되면 완벽한 체중이동에 의한 원활한 회전을 할 수 있다.

다시 정리하자면, 악성 훅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허리턴에 의한 하체의 회전을 좀 더 적극적으로 하게 되면 상하체 스윙축이 유지되면서 몸통회전이 잘 되어 공을 똑바로 보낼 수가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정보통신신문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 : 2017-04-06
  • 발행일 : 2018-12-15
  • 발행·편집인 : 문용권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병남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특수주간신문 등록사항]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06783
  • 등록일 : 2000년 12월 06일
  • Copyright © 2011-2018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