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2 17:44 (목)
중기 ICT장비 운용실적증명서, HPC 이노베이션허브에서 발급
중기 ICT장비 운용실적증명서, HPC 이노베이션허브에서 발급
  • 차종환 기자
  • 승인 2019.01.07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중소기업 ICT장비의 성능을 객관적으로 평가해 증명하는 운용실적증명서가 내년부터 HPC 이노베이션허브에서 발급된다.

HPC 이노베이션허브는 중소기업이 고성능 컴퓨팅(High Performance Computing) 장비를 제품 제작에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한 공용 시설로 2017년 9월 경기 판교 기업지원허브 내에 설치됐다.

대부분의 장비를 국내 중소기업이 제작한 서버, 스토리지 등으로 구축해 국내 중소기업 장비 성능의 신뢰성을 제고하는 데 기여해오고 있다. 현재 서버 166대, 스토리지 3대, 네트워크장비 27대 등 총 196대의 ICT장비를 운용하고 있다.

운용실적증명서는 여기에서 한발 더 나아가 HPC 이노베이션허브가 중소기업 장비를 수개월간 운용해본 결과를 증명서의 형태로 발급하는 것이다. 장비의 성능을 객관적으로 증명할 수 있어 중소기업이 공공 및 민간시장에 입찰 시, 수요처가 중소기업의 장비 성능에 대해 가지는 막연한 불안감을 해소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다.

운용실적증명서 발급은 HPC 이노베이션허브에서 현재 운용 중인 장비뿐만 아니라 외부에서 운용 중인 장비도 가능하다.

중소기업이 발급을 신청하면 HPC 이노베이션허브의 컴퓨팅 환경에서 6개월간 장비를 운용하면서 성능과 안정성 관련 지표에 대한 평가를 실시하고, 기준치를 달성하면 세부 평가결과를 첨부한 증명서가 발급된다. 증명서 발급은 무료다. 과기정통부는 시행 첫해인 내년 우선 4~5건의 증명서를 발급하고 향후 지속적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용홍택 과기정통부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중소기업 ICT장비의 경우 기술력이 있어도, 실제 운용된 실적이 없어 장비 성능에 대한 수요처의 신뢰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많다”며 “운용실적증명서 발급을 통해 국내 중소기업 장비의 성능에 대한 믿음이 더욱 확대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발행·편집인 : 장승익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19-08-22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병남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19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