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6 10:40 (일)
한컴MDS, AI 안면인식 시장 진출
한컴MDS, AI 안면인식 시장 진출
  • 박광하 기자
  • 승인 2019.02.25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中 '센스타임'과 협력
한컴MDS와 센스타임이 22일 양재동 엘타워에서 공동 개최한 `Vision AI 2019` 행사 전경.
한컴MDS와 센스타임이 22일 양재동 엘타워에서 공동 개최한 `Vision AI 2019` 행사 전경.

한컴 MDS가 해외 AI 기업과 손잡고 안면인식 시장에 진출한다는 포부를 내비쳤다.

한글과컴퓨터그룹 계열사인 한컴MDS는 중국의인공지능(AI) 안면인식 기업인 '센스타임(SenseTime)'과 파트너십 계약을 최근 체결했다.

또한 한컴MDS는 22일 양재동 엘타워에서 중국의 센스타임과 공동으로 'Vision AI 2019' 세미나를 개최, 센스타임의 공동창업자 샤오강 왕(Xiaogang Wang)의 AI 혁신 전략에 대한 기조연설, 안면인식 기술의 최신 트렌드, 센스타임 기술의 적용 사례 등을 소개했다.

세미나 현장에서는 클라우드와 통합 ID 인증 단말기를 포함한 얼굴 인증 서비스 'SenseID'와 차량용 운전자 모니터링 솔루션인 'SenseDMS', 안면·신체 영상 분석 기술을 기반으로 한 지능형 광고 솔루션 'SenseInsight' 등을 직접 시연해 보임으로써 참석자들의 큰 호응을 받았다.

장명섭 한컴MDS 대표이사는 환영사를 통해 "안면인식은 AI의 핵심 분야"라고 강조하며 "한컴MDS는 세계 최고의 AI 안면인식 기업인 센스타임과의 협력을 통해 운전자 모니터링 시스템, 지능형 통합 관제, 모바일 엔터테인먼트, 스마트 매장 운영 시스템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국내 시장을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센스타임은 우수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딥러닝 알고리즘을 자체 개발, 컴퓨터 비전(컴퓨터를 통해 인간의 시각적 인식 능력을 재현하는 AI 분야)과 딥러닝(신경망을 기반으로 스스로 학습하는 컴퓨터) 기술을 기반으로 알고리즘을 공급하는 AI 플랫폼 기업이다.

센스타임은 이같은 기술력 바탕으로 퀄컴, 알리바바그룹을 비롯해 중국 최대 가전유통업체 쑤닝그룹 등으로부터 대규모 투자를 유치했으며 기업 가치가 60억 달러(6.6조원)에 달하는 유니콘 기업이다.

센스타임의 AI 기술은 보안, 금융, 스마트폰, 로봇, 자동차 등 여러 산업 분야에 적용될 수 있으며 퀄컴, 엔비디아, 혼다, 화웨이, 차이나모바일 등 700여 개의 파트너사 및 고객들을 보유하고 있다.

실제로 중국 광저우에서는 안면인식 기반의 지능형 감시 시스템을 활용해 범죄 용의자를 실제로 검거한 사례가 있으며, 국내 증강현실 카메라 애플리케이션 스노우(SNOW)의 얼굴인식 기능에도 센스타임의 기술이 적용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정보통신신문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 : 2017-04-06
  • 발행일 : 2019-05-26
  • 발행·편집인 : 장승익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병남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특수주간신문 등록사항]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06783
  • 등록일 : 2000년 12월 06일
  • Copyright © 2011-2019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