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9 15:11 (화)
SKB, ‘한국 배출권거래제 모범사례 업체’ 선정
SKB, ‘한국 배출권거래제 모범사례 업체’ 선정
  • 박남수 기자
  • 승인 2019.06.16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DC 냉방기기 효율 개선 통해
4년간 온실가스 4만5천톤 감축
14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 서울힐튼호텔에서 진행된 ‘한국 배출권거래제 모범사례 업체’ 인증서 수여식에서 조영훈 SK브로드밴드 Comm.추진실장(왼쪽에서 네번째)이 수상자들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SK브로드밴드]
14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 서울힐튼호텔에서 진행된 ‘한국 배출권거래제 모범사례 업체’ 인증서 수여식에서 조영훈 SK브로드밴드 Comm.추진실장(왼쪽에서 네번째)이 수상자들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SK브로드밴드]

SK브로드밴드가 주한EU대표부와 환경부가 주최하고 한-EU 배출권거래제 협력사업이 주관하는 ‘한국 배출권거래제 모범사례 업체’에 선정됐다.

SK브로드밴드는 통신업체 중 유일하게 수상했다고 설명했다.

지난 14일 한-EU 배출권거래제 협력사업은 서울 중구 밀레니엄 서울힐튼호텔에서 ‘한국 배출권거래제 모범사례 업체’에 대한 사례 발표 및 인증서 수여식을 진행했다.

한-EU 배출권거래제 협력사업은 국내 온실가스 배출 규제를 받는 총 607개 업체 중 정부 산하기관, 연구소 등 유관기관을 통해 온실가스 배출 우수 업체 추천과 자체 심사를 거쳐 ‘한국 배출권거래제 모범사례 업체’ 10개를 최종 선정했다.

SK브로드밴드는 통신업종의 ‘한국 배출권거래제 모범사례 업체’로 선정됐는데 이는 2015년부터 2018년까지 4년간 IDC(Internet Data Center, 인터넷데이터센터)의 냉방기기 효율 개선으로 약 4만5000톤의 온실가스를 감축한 성과를 인정받았기 때문이다.

SK브로드밴드는 2015년 우리나라가 온실가스 배출권거래제를 도입한 시점에 맞춰 정부의 온실가스 감축 추진 목표에 기여하고 기업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자 IDC의 냉방 방식을 공냉식에서 Free-Cooling 방식으로 변경했다.

기존의 공냉식은 겨울철에도 냉매의 열교환이 필요해 다량의 전력을 소비하는 구조였으나 Free-Cooling 방식은 겨울철 실외에 냉각탑을 설치해 물을 냉각하고 이를 냉매 대신 사용함으로써 전력을 절감하는 원리다.

한편 SK브로드밴드는 2017년 온실가스 감축으로 발생한 여분의 배출권(KAU16)을 비축하는 대신 통신업체 중 유일하게 판매함으로써 유동성이 부족한 배출권 시장의 거래 활성화에 기여한 바 있다.

SK브로드밴드는 B tv 시청 시 필요한 셋톱박스를 대기전력이 낮은 고효율 제품으로 순차 교체함으로써 국가 온실가스 감축에 기여하고 사회적 가치 증대를 위해 더욱 노력할 계획이다.

조영훈 SK브로드밴드 Comm.추진실장은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노력한 결과가 이번 ‘모범사례 업체’ 선정으로 연결된 것 같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다양한 방법을 개발해 환경보호는 물론, 기업의 사회적 가치 제고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발행·편집인 : 장승익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19-11-19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19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