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8 16:44 (월)
[이슈]ICT 국제 표준전문가 양성 나서
[이슈]ICT 국제 표준전문가 양성 나서
  • 최아름 기자
  • 승인 2019.06.25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기정통부, 내달부터 중기 인력·대학원생 대상
표준화 실무·국제회의 현장실습 무료 교육
3GPP 총회장 전경 [사진=KT]
3GPP 총회장 전경 [사진=KT]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신진 글로벌 정보통신기술(ICT) 표준 전문인력 교육 과정’을 올해 처음 신설하고, 7월부터 본격적으로 교육을 시작한다.

과기정통부는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를 통해 현재 4개 정보통신기술(ICT) 국제표준 기본과정과 3개 실무과정에 대한 커리큘럼 및 교재개발 등을 마쳤으며, 내달 3일까지 TTA아카데미에서 교육 수강생을 모집한다고 25일 밝혔다.

교육 대상은 ICT 국제표준화 활동에 관심 있고, 연구개발과 영어 역량을 갖춘 중소기업 연구개발자 및 대학원생이다.

교육비는 전액 무료이며, 현장실습 대상자는 국제표준화 회의 참가를 위한 회의 등록비, 왕복항공료, 체제비 등 출장비를 지원받는다.

강사진은 국제 공식(ITU, JTC 1) 및 사실(3GPP, IEEE 등 포럼·컨소시엄) 표준화기구에서 주도적으로 활동 중인 국제표준화 전문가 44명으로 구성된다.

교육과정은 기본과정, 실무과정, 현장실습으로 구성된다.

기본과정은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컴퓨팅 △빅데이터/인공지능 △이동통신 국제표준화 과정 4개 과정이며, 총 160명을 모집한다.

실무과정은 △공식표준화(ITU, JTC 1) 실무과정 △사실표준화(3GPP, IEEE, IETF, W3C, oneM2M, OCF) 실무 과정 △국제표준화 전략 과정 3개 과정이며, 총 120명을 모집한다.

과기정통부는 교육 우수 수료생 10명을 선정해 멘토로 지정된 국제표준화 전문가와 함께 실무경험 축적을 위한 국제표준화 회의 현장실습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교육 수료생이 표준전문가로 성장하고 표준화 현장에서 활동할 수 있도록 추가 맞춤형 교육 및 국제표준화 회의 참여 지원, 소속기업 표준 자문 등 지속적인 사후관리에도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용홍택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우리나라는 지난해 국제전기통신연합(ITU) 국가 기고서 제출 부문에서 중국, 미국에 이어 세계 3위의 위상을 확보하였으나, 주로 연구기관, 대학, 대기업 위주로 활동하고 있어 중소기업의 표준화 참여*는 다소 부족한 실정”이라며 ““4차 산업혁명시대에 글로벌 기술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표준 강소기업 육성이 중요하다. 우리나라 ICT 신진 표준인력들이 국제 표준화 현장에서 주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인재양성을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발행·편집인 : 장승익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19-11-18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19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