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3 16:18 (금)
[분석] 삼성전자·LG전자 실적 둔화 '먹구름'
[분석] 삼성전자·LG전자 실적 둔화 '먹구름'
  • 박광하 기자
  • 승인 2019.07.05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모리·스마트폰 사업 악화로 영업익 감소
日 반도체 부품 수급 규제에 전망 불투명

국내 전자산업을 견인하는 삼성전자와 LG전자 모두 전년보다 영업이익이 감소한 것으로 잠정 집계되면서 국내 경기 전망에 먹구름이 드리웠다는 분석이 나온다.

삼성전자는 5일 연결기준으로 올해 2분기 매출이 56조원, 영업이익이 6조5000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최근 발표했다.

이는 증권가의 매출 예상치인 54조원보다 높은 수치지만 전년 동기와 비교했을 때 매출은 4.24%, 영업이익은 56.29% 감소한 것이다.

이날 LG전자도 연결기준 매출액 15조6301억원, 영업이익 6522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이 4.1% 증가하고 영업이익은 15.4% 감소한 수치라는 게 LG전자측의 설명이다.

산업계에서는 메모리 반도체 가격 하락과 스마트폰 판매 부진을 이유로 꼽았다.

메모리 가격의 지속적인 하락과, 경쟁이 심화된 스마트폰 시장이 실적에 부정적인 영향을 끼쳤으리란 해석이다.

여기에 한일 간 외교적 갈등으로 일본이 한국을 대상으로 반도체 핵심소재 수출 규제에 나서면서, 향후 국내 전자산업이 타격을 입을 것이란 분석이 더해지고 있다.

여기에 정부가 지난 3일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2.4~2.5%로 하향 조정한다고 발표하면서 시장 상황에 우려를 더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발행·편집인 : 장승익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19-08-23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병남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19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