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6 11:26 (금)
[분석]상반기 경상수지 218억 흑자...7년만에 최소
[분석]상반기 경상수지 218억 흑자...7년만에 최소
  • 최아름 기자
  • 승인 2019.08.06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경상수지 63억 흑자...전년동기 대비 14.5% 감소
[출처=한국은행]
[출처=한국은행]

올해 상반기 경상수지 흑자가 지난해 상반기보다 24.5% 감소한 217억8000만달러로 나타났다. 2012년 이후 상반기 중 최소액이다.

6일 한국은행 발표에 따르면 올해 6월 경상수지는 63억8천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전년 동월 대비로 흑자규모는 10억8천만달러(14.5%) 줄었다.

수출액과 수입액을 비교한 상품수지 흑자가 지난해 6월 95억4천만달러에서 올해 6월 62억7천만달러로 줄어든 게 경상흑자 감소의 원인이라고 한은은 밝혔다.

6월 한국은행에서 발표한 6월 국제수지(잠정) 발표에 따르면, 6월 경상수지는 63억76600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지난 5월 흑자 전환 이후 지난달(48억1320만달러)보다 32.4% 늘었다. 전년 동월(74억5790만달러)에 비해서는 14.5% 줄어든 수치다.

상품수지 흑자는 62억6970만달러로 지난해 6월(85억4110만달러) 대비 26.5% 줄어 큰 폭으로 감소했다.

박양수 한은 경제통계국장은 “미중 무역분쟁 장기화에 따른 대중국 수출 부진, 반도체 및 석유류 단가 하락이 수출 감소의 원인”이라고 밝혔다.

6월 수출은 439억9140만달러로 전년 동월(523억1250만달러) 대비 15.9% 줄었으며 수입 역시 줄어들었다.

6월 수입은 377억2000만달러로 전년 동기(427억7000만달러) 대비 11.8% 감소했다. 박 국장은 그 이유로 유가 약세 및 승용차 등 소비재 수입 감소, 반도체제조용 장비 등 수입 감소를 들었다. 그러나 수입액 감소폭보다 수출액 감소폭이 컸다.

또한 상반기(1~6월) 경상수지는 217억7000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71억3000만달러 감소해 24.7% 감소율을 기록했다.

상반기 서비스수지는 125억5000만달러 적자로 전년 상반기 대비 적자 규모가 줄었다. 중국과 일본인 중심으로 입국자 증가세가 확대되고 우리나라 출국자 규모와 여행소비 둔화가 이유인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발행·편집인 : 장승익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19-12-06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19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