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4 16:52 (목)
[현장]악성코드 탐지 분석 솔루션 출시
[현장]악성코드 탐지 분석 솔루션 출시
  • 이길주 기자
  • 승인 2019.11.07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섹시큐리티
파일 유사성 비교해 판별
아리 이탄 인터제르 연구총괄 부사장이 악성코드 탐지 분석 솔루션 특징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이길주 기자]
아리 이탄 인터제르 연구총괄 부사장이 악성코드 탐지 분석 솔루션 특징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이길주 기자]

악성코드 유전자 분석을 기반으로 파일의 유사성을 비교해 악성코드를 판별하는 솔루션이 나왔다.

인섹시큐리티(대표 김종광)에 따르면 글로벌 보안 기업인 인터제르의 악성코드 탐지 및 분석 솔루션 '인터제르 애널라이즈'를 7일 출시했다.

인터제르 애널라이즈는 인터제르 고유의 소프트웨어 DNA 매핑 분석 기법인 악성코드 유전자 분석을 기반으로 코드 유사성, 코드 재사용, 스트링 재사용 등을 검사해 파일의 유사성을 비교해 악성코드를 판별한다.

인터제르의 악성코드 유전자 분석 기술은 소프트웨어에 대한 DNA 매핑 기술을 이용해 분석을 수행한다.

파일 또는 바이너리를 수천 개의 조각으로 분리한 후 다시 수십억 개의 코드 조각으로 나눈 후 인터제르의 게놈 데이터베이스와 비교한다.

또한 조직의 침해사고 대응과 실시간 사이버 보안 위협 탐지를 위해 API 연결을 이용해 플러그-앤-플레이 형태로 간단하게 사용할 수 있다.

직관적이고 사용하기 쉬운 인터페이스를 기반으로 간단하게 설치해 바로 사용할 수 있다.

인터제르 애널라이즈는 코드 인텔리전스 기술을 코드 재사용과 스트링 재사용을 검사하고 파일의 유사성을 비교해 악성코드를 판별하는 코드 유사성을 검사한다.

코드 DNA 매핑 기술을 이용해 코드 재사용률을 비교해 파일의 악성 여부와 신뢰 여부를 정확하게 판별하는 코드 재사용 검사 및 스트링 재사용률 비교, 파일의 악성 여부와 신뢰 여부를 정확하게 판별하는 스트링 재사용 검사 등을 수행한다.

인섹시큐리티는 인터제르 제품 공급과 함께 국내 사용자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매달 1일 과정으로 인섹시큐리티 독산 교육센터에서 기업 보안 담당자를 대상으로 악성코드 탐지, 분석 및 대응 방안을 소개하는 ‘인터제르 애널라이즈 핸즈온 교육과정’을 운영한다.

한편 인섹시큐리티는 2005년설립 이후 다양한 보안 솔루션의 국내 공급 및 컨설팅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디지털포렌식 및 보안 전문업체다.

현재 대기업, 공공 및 군 특수기관 등을 비롯해 다양한 산업 분야에 도입돼 국내에서 500개 이상의 다수의 고객사를 보유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발행·편집인 : 장승익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19-11-14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19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