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3 17:31 (금)
델 테크놀로지스, 오픈 네트워킹 시장 공략 가속화
델 테크놀로지스, 오픈 네트워킹 시장 공략 가속화
  • 박남수 기자
  • 승인 2019.11.15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빅스위치네트웍스와 OEM 파트너십
국내 SDN 솔루션 독점 공급

한국델테크놀로지스가 글로벌 SDN 전문기업 ‘빅스위치네트웍스(Big Switch Networks, 이하 빅스위치)’와 OEM 파트너십을 맺고 한국 시장에 빅스위치 솔루션을 독점 공급하기로 했다.

델 테크놀로지스는 파트너십을 통해 오픈 네트워킹 전략을 강화하고, 엔터프라이즈 및 공공 부문 네트워크 인프라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서고 있다.

델 테크놀로지스는 소프트웨어 정의 네트워크(Software Defined Networks 또는 SDN) 구현을 위한 다양한 네트워킹 솔루션을 공급하며 기업들에게 엣지(Edge)에서 코어(중앙 데이터센터), 클라우드에 이르는 폭넓은 오픈 네트워킹 전략을 제안한다. 이 같은 전략하에 ‘델 EMC OS 9’과 ‘’OS 10’ 등 자사 OS는 물론, ‘빅스위치’의 소프트웨어와 ‘큐물러스’, ‘피카8’ 등 글로벌 업체들의 다양한 네트워킹 OS를 공급하고 있다. 최소 1기가비트에서 400기가비트에 이르는 용량의 델 테크놀로지스의 데이터센터 스위치는 모두 ONIE(오픈 네트워크 설치 환경)를 지원함은 물론 앞서 언급한 네트워킹 OS를 모두 지원한다.

이 가운데 한국 델 테크놀로지스는 빅스위치와 OEM 파트너십을 통해 더욱 강력한 오픈 네트워킹 솔루션을 선보이고 있다. 빅스위치를 대표하는 솔루션은 SDN을 활용해 네트워크 환경을 구성하는 ‘BCF(Big Cloud Fabric)’, 소프트웨어 기반의 네트워크 트래픽을 모니터링하는 ‘BMF(Big Monitoring Fabric)’, 멀티 클라우드 환경에 대한 운영과 통합 모니터링을 지원하는 ‘멀티 클라우드 디렉터(Multi-Cloud Director)’ 등이다. ‘BCF’는 언더레이 SDN 솔루션으로 VM웨어와 자동화된 연계를 통해 SDDC(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센터)를 구현할 수 있으며, ‘멀티 클라우드 디렉터’를 이용하면 AWS와 MS 애저 등 퍼블릭 클라우드와 온프레미스 네트워크를 통합해서 관리할 수 있다.

이번에 체결된 OEM 파트너십을 통해 델 테크놀로지스는 빅스위치 솔루션을 델 EMC 어플라이언스에 탑재하거나 또는 소프트웨어 형태로 국내 고객들에게 독점 공급하고 있으며, 레벨 1~2의 기술 지원을 제공한다. 현재까지 델 테크놀로지스 측은 대형 유통업체, 정부부처, 엔터테인먼트 기업, 공기업, 지방자치단체 등 다양한 국내 사례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한국 델 테크놀로지스는 올해초 SDN과 SDDC를 도입하려는 기업들을 위한 원스톱 센터인 ‘델 EMC SDN·SDDC 데모센터’를 열고 고객사와 파트너사들을 대상으로 테스트와 POC를 지원하고 있으며, SDDC 구축에 특화된 솔루션과 기술력을 갖춘 파트너사들의 확대와 기존 파트너사의 역량 강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김경진 총괄 사장은 “네트워킹이 소프트웨어 정의 환경을 기반으로 할 때 진정한 의미의 SDDC와 클라우드 환경이 완성된다”고 강조하며, “많은 국내 기업들이 빅스위치와 함께 제공하는 ‘델 EMC 오픈 네트워킹 솔루션’을 채택해, 빠르고 편리하게 SDN 기반의 데이터센터 현대화를 구현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오픈 네트워킹’이란 '개방형 네트워크 설치 환경(Open Network Installation Environment 또는 ONIE)’를 지원하는 고성능의 이더넷 스위치를 기반으로 하며, 고객의 비즈니스 요구사항에 부합하는 네트워크 OS를 제공하는 오픈 아키텍처 기술을 의미한다.

Tag
#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발행·편집인 : 장승익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19-12-13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19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