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6 17:41 (금)
[ICT광장] 지능형 5G 플랫폼이 바꾸는 미래
[ICT광장] 지능형 5G 플랫폼이 바꾸는 미래
  • 이민규 기자
  • 승인 2019.11.25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규태 KT 융합기술원 서비스연구소 소장

지난 4월 3일, 최신 첩보 영화를 방불케 하는 치열한 정보전 끝에 대한민국에서 세계 최초로 5G 상용서비스가 전격 상용화되었다.

한국보다 앞서 세계 최초 5G 상용화를 선언하려던 미국의 버라이즌사보다 불과 하루 먼저 상용화에 성공한 것이다.

1주일 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5G 경주에서 반드시 미국이 승리해야” 한다고 선언하며, “전 세계 어느 나라도 강력한 미래 산업 경쟁에서 미국보다 앞서지 못하도록” 해야 한다고 으름장을 놓았다.

5G가 단순히 개인 간의 통신서비스와 모바일 응용을 넘어 산업 전반의 경쟁력을 좌우할 기반 인프라라고 보기 때문이다.

세계 경제의 향방을 놓고 신경전을 펼쳤던 미·중 간 무역 전쟁에서 5G 주도권 경쟁이 핵심 쟁점이었던 것도 같은 맥락이다.

LTE 시대를 돌이켜 보면 스마트폰을 중심으로 수많은 서비스와 시장이 만들어졌으며, 넷플릭스·유투브·아마존과 같은 인터넷 2.0 기반의 기업들이 뜨고, 우버·에어비앤비(airbnb) 같은 공유경제가 활성화되었다.

그렇다면 5G시대로 넘어 가면 어떻게 될까? 아마도 가장 큰 변화는 손안의 인터넷이 아닌 내 주위의 모든 것이 상호간에 융합되는 지능화 초연결 시대로 바뀔 것이다.

스마트폰에 국한되어 있던 데이터 통신은 자동차·헬스케어·공장·스마트시티·스마트홈 등 전체 영역으로 확대될 것이다.

5G는 제조·교통·물류·건강 등 다양한 분야에서 기업들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 및 생활 전반을 변화시키는 훌륭한 플랫폼 역할을 할 것이다.

그런 의미에서 5G 자체가 플랫폼이 되는 5GaaP(5G as a Platform)의 시대가 본격적으로 도래 할 것이다.

이러한 지능형 5G기반의 플랫폼 시대에서는 모든 것이 연결되어, 현실세계에 가상의 개체를 이질감 없이 매핑(Mapping)함으로써 느끼는 ‘살아있는 몰입기술(Life Immersive technology)’에 많은 사람들은 환호할 것이다.

5G 엣지 클라우드 기반의 인공지능(AI)을 통해 2024년을 기준으로 약 41억 개로 예상되는 거대 사물인터넷(Massive IoT) 및 대용량 데이터 처리의 효율화와 최적화가 가능 할 것이다.

세상은 이러한 지능형 5G 무선기반과 결합한 AI의 부가가치에 매료될 것이다. 대다수의 Tech Giants 기업들도 AI를 통한 ‘몰입형 미디어(Immersive Media)’와의 융합 가속화를 통해 고객 경험을 혁신하려 노력하고 있다.

지능형 5G 플랫폼에 AI·실감미디어·IoT 등이 융합되면 고객들에게 다음과 같은 고객가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다.

첫째는 몰입 경험이고 둘째는 실시간으로 데이터를 처리해서 판단할 수 있는 지능이다. 셋째는 현장에서 즉각적인 적용이 되는 자동화이다.

지능형 5G 플랫폼에서는 단순히 속도가 향상되는 수준을 넘어 지능형 네트워크와 수십억 개의 단말 및 AI 융합 솔루션들이 결합하여 금융·의료·물류·자동차·로봇 등 모든 산업분야에 무한한 가치를 창출하여 변화된 모습을 보여줄 것이다.

가정에서는 초연결된 센서를 기반으로 실시간으로 고객 데이터를 분석해 AI 어시스턴트(Assistant)는 가장 근접한 단말을 통해 홀로그램으로 따라다니는 동반자 역할을 하게 되고, 미디어를 자동으로 해설하고, AI가 자동으로 중계하는 AI 방송시대가 올 것이다.

또한 나를 그대로 따라 하는 아바타를 통해 디지털 트윈 세계를 통한 커뮤니케이션의 변화도 일어날 것이다.

사무실에서는 AI가 출입, 회의 등 사무실 오퍼레이션을 자동화해 줄 것이며, 지능형 5G 기반 클라우드를 통해 업무환경이 나를 따라다니고, 증강현실(AR) 기반으로 원격진단, 거리를 뛰어넘는 협업·통합 생산 및 영상분석을 통한 공장관제 및 이상예측을 통한 고장예측 자동화도 될 것이다.

화물차의 군집운행, 적재공간 관리, 교통관제의 최적화 등 운송방식의 혁신으로 국가물류비용의 절감과 공차운행 감소 등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또한 5G 드론을 통한 배송방식의 혁신도 현실화되며 운송시장의 새로운 변화도 예상된다.

초연결·저전력 5G 센서로 인해 스마트시티도 가속화 될 것이다. 대용량 센서 분석과 결합하여 에너지·유틸리티·교통·공공안전부문에서 혁신적인 변화가 나타날 것으로 예상된다.

교통분야에서는 지능형 5G를 활용한 보행자, 장애물 경고 서비스, 교통혼잡비용을 절감하고 교통사고율 감소에 기여하며 이는 탄소배출 절감으로 이어져 환경적 편익까지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게 될 것이다.

5G가 중요한 이유는 단순히 빨라서 일까? 지능을 갖춘 네트워크가 만물을 연결하여 플랫폼으로 모든 것이 연결되면서 이전에 없던 효율과 가치가 탄생하고 있다. 5G는 전세계 산업 경쟁력을 좌우하는 미래 그 자체이다.

새로운 기술이 혁신가들에게 주는 미래는 위협과 동시에 무한한 기회이다. 변화에 무디거나 과거에 집착하는 이들에게는 큰 위협이 되지만 변화하려는 이들에게는 거대한 가능성이 될 것이다. 여러분도 이제 변화의 주인공이 되어 보길 진심으로 바라는 바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발행·편집인 : 장승익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19-12-06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19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