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9-25 19:01 (일)
고품질 영상 실시간 보안 전송 '하이비전' 솔루션 주목
고품질 영상 실시간 보안 전송 '하이비전' 솔루션 주목
  • 박광하 기자
  • 승인 2021.10.27 0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션씨앤씨, 국제치안산업박람회 참가
SRT 적용 비디오 전송 솔루션 선봬
오션씨앤씨가 국제치안산업박람회에서 실시간 무선 영상 전송 보안 솔루션 제품군을 출품했다.
오션씨앤씨가 국제치안산업박람회에서 실시간 무선 영상 전송 보안 솔루션 제품군을 출품했다.

[정보통신신문=박광하기자]

캐나다 하이비전(HAIVISION)사의 한국파트너인 ㈜오션씨앤씨는 최근 국제치안산업박람회에 참가해 하이비전 실시간 무선 영상 전송 보안 솔루션 제품군을 출품했다.

하이비전 제품군에는 네트워크를 통해 고품질의 라이브 비디오를 전송할 수 있는 보안 스트리밍 기술 'SRT(Secure Reliable Transport)'가 적용된 게 특징이다.

SRT는 패킷 손실, 변동 대역폭을 고려해 비디오의 무결성과 품질을 유지할 수 있으며, 보안성을 유지하며 스트림 전송이 가능하다는 게 오션씨앤씨의 설명이다.

하이비전 솔루션에는 고효율의 H.265 영상 압축 알고리즘이 적용됐다. 이는 저대역폭 환경에서도 고품질의 영상 데이터 전송이 가능하다는 것을 의미한다. 또한, 솔루션을 통해 H.264 영상으로의 실시간 디코딩을 지원한다.

하이비전은 Makito X 인코더 및 디코더, 트랜스코더, 미디어서버 등으로 구성돼 있다.

인코더 제품인 '마키토 X4 러기드(Makito X4 Rugged)'는 최대 4K UHD 해상도를 지원하며, 육·해·공군 병기 및 유·무인 플랫폼 모두 사용 가능토록 설계됐다.

'마키토 X1' 엔코더는 팬 리스(Fan less)에 'IP67'의 방수방진 성능으로 다양한 환경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372g 무게의 초소형으로 드론, 무인 플랫폼, 휴대용으로 적합하다.

디코더 제품군은 70ms 이하의 저지연 성능을 갖고 있으며 네트워크 상태에 따라 자동으로 비트율을 조정하는 'Network Adaptive Encoding'에도 대응하는 게 특징이다.

인코더 및 디코더 제품 모두 AES-128, AES-256 암호화를 지원하므로, 데이터 패킷 가로채기에 의한 영상 데이터 유출로부터 안전하다. 이는 국방, 치안, 의료, 방송 등 다양한 산업에서 신뢰할 수 있는 영상 전송을 할 수 있도록 돕는다.

오션씨앤씨는 2008년 설립 이래 보이스, 통합서버 관제, 경영정보시스템(MIS), 통합정보시스템(ERP) 등의 솔루션의 연구개발(R&D)을 수행하고 있다.

매년 매출액 대비 10% 이상을 R&D에 투자하는 등 최신기술 습득 및 연구, 시장 선도를 위한 차별화된 경쟁력 확보에 집중하고 있어 관련 업계의 주목을 받는다.

박람회에서 관람객들이 오션씨앤씨의 하이비전 제품군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박람회에서 관람객들이 오션씨앤씨의 하이비전 제품군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대표이사·발행인 : 문창수
  • 편집인 : 이민규
  • 편집국장 : 박남수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22-09-25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1864
  •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제 2019-서울용산-0472호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22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abc협회 인증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