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1-27 13:08 (토)
‘글로벌 경쟁력 확보’ 수출 동력될 상품·기업 선정
‘글로벌 경쟁력 확보’ 수출 동력될 상품·기업 선정
  • 김연균 기자
  • 승인 2021.11.18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일류상품 육성사업
63개 제품, 73개 기업 선정

[정보통신신문=김연균기자]

미래 수출동력이 될 제품과 기업이 선정됐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8일 롯데호텔서울에서 2021년도 ‘세계일류상품 인증서 수여식’을 개최하고 신규로 63개 품목, 73개 업체를 세계일류상품 및 기업으로 선정했다.

세계일류상품 육성사업은 수출 상품을 다양화하고 미래 수출동력을 확충하기 위해 수출 유망기업을 선정해 해외마케팅, R&D, 금융 등 지원사업에 참여할 경우 가점부여 및 우대 지원하는 사업으로 2001년도에 최초 도입되어 올해로 20주년을 맞이했다.

세계일류상품은 인쇄회로기판(PCB) 표면처리 공정장비(티씨케이), 스태킹 장비(우원기술), 수에즈막스 원유운반선(대한조선주식회사) 등 20개 품목, 26개 업체가 신규 선정됐으며, 차세대 세계일류상품은 폴라필 단섬유(휴비스), 원자로 원격해체장치(두산중공업), HVAC용 송풍모터(효성전기) 등 43개 품목, 47개 업체가 새로 선정됐다.

분야별로는 보건산업 분야가 슈퍼항생제, 수동 심장충격기 등 16개 품목으로 가장 많았고, 전기전자·반도체 분야 12개 품목, 산업기계·플랜트 분야 11개 품목으로 그 뒤를 이었다.

기업규모별로는 중소기업 49개, 중견기업 11개로 중소・중견기업이 전체의 82%를 차지했다.

한편 이번 행사에서 산업통상자원부는 세계일류상품 20주년을 맞아 해외시장 개척, 수출 증대 등에 기여한 세계일류상품 생산기업을 선정해 유공 표창장을 수여하고 장기간 세계일류상품 유지기업에 공로현판을 전달했다.

지난 2019년 차세대 세계일류상품에 선정돼 기술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유전체 분석 정보기반의 분자진단 전문기업인 시선바이오머티리얼스, 수입 대체 국산화에 성공한 가스감지기 생산업체인 가스트론 등에 산업통상자원부 표창장 10점을 수여했다.

레이저 마커 생산기업인 이오테크닉스 등 3개 기업에게는 공로현판을 전달했다.

박진규 산업통상자원부 차관은 축사에서 “세계일류상품은 갈수록 경쟁이 치열해지는 세계시장에서 뛰어난 기술력을 바탕으로 끊임없이 정진한 기업인들의 노력과 열정의 결실”이라며 “우리 강소・중견기업들이 해외시장 확대를 통해 글로벌 전문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세계일류상품 제도를 더욱 확대・발전시켜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대표이사·발행·편집인 : 문창수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21-11-27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1864
  •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제 2019-서울용산-0472호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21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abc협회 인증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