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2-03 19:27 (금)
한드림넷, '무역의 날'서 700만불 수출탑·산자부 장관 표창 수상
한드림넷, '무역의 날'서 700만불 수출탑·산자부 장관 표창 수상
  • 박광하 기자
  • 승인 2021.12.07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별화된 경쟁력 내세워
글로벌 보안 시장 공략
11개국 3만여 고객 확보
서현원 한드림넷 대표이사가 산자부 장관 표창과 7백만불 수출탑을 수상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서현원 한드림넷 대표이사가 산자부 장관 표창과 7백만불 수출탑을 수상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정보통신신문=박광하기자]

네트워크 보안 전문기업 한드림넷(대표 서현원)이 12월 7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 '제58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해외 시장 개척과 경제발전에 이바지한 공으로 '700만불 수출의 탑'과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한국무역협회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한 무역의 날 기념식 행사는 대한민국 경제의 한 주축인 우리 무역의 진흥과 수출 확대를 위해 한 해 동안 애쓴 업계의 노고에 감사하고 격려하기 위한 행사로 우수한 수출실적을 기록한 다양한 산업의 무역인들이 참석해왔다.

올해는 무역 1조달러를 달성한지 10년이 되는 해로 한국은 사상 최단 기간에 무역 1조달러를 달성, 역대 최대 수출액과 무역액을 달성하며 세계 무역 순위 8위의 무역 강국임을 입증했다. 이 같은 성과를 축하하기 위해 개최된 이번 행사는 수출 유공자에 대한 정부 포상과 수출의 탑 시상식이 함께 진행됐다.

한드림넷은 네트워크 스위치 기반의 유해트래픽 탐지·차단 기술을 세계 최초로 상용화해, 네트워크 보안 스위치 '서브게이트(SubGate)'를 출시, 차별화된 기술 경쟁력으로 국내 시장에서 13년 연속 판매 1위와 세계 11개국에 3만여 고객사를 확보하며 차세대 네트워크 보안을 선도하는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인정받고 있다.

한드림넷은 일본, 동남아시아, 캐나다, 미국, 멕시코, 유럽 등 세계 시장에 진출해, 글로벌 메이저 기업과의 경쟁 속에서도 의미 있는 수출 성과를 꾸준히 거두는 등 세계시장에서 대한민국 네트워크 장비의 기술력과 신뢰성을 알리며 국산 제품의 브랜드 인지도 제고에 기여했다.

2010년 수출 100만불, 2014년 300만불을 돌파한 이래, 2020년 510만불 및 누적 수출 4000만불을 기록했고, 올해 10월까지 840만불 이상을 달성하면서 700만불 수출의 탑과 무역진흥을 통한 경제발전의 공로로 산자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올해 창립 21주년, 일본법인 설립 10주년을 맞은 한드림넷은 기존 IT 영역에서의 보안을 넘어 스마트 네트워크, 기반시설 영역으로 확대해, 새롭고 다양한 네트워크 환경에 적합한 솔루션 라인업을 갖추는데 성공했고, 독자 개발한 MDS보안엔진과 NFA엔진을 바탕으로 클라우드 보안 스위치, ICS·OT보안, 보안 와이파이(Secure Wi-Fi), 네트워크 이중화 시스템 등 다양한 신제품을 선보이며 제품 경쟁력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했다.

또한, 양적 성장을 넘어 질적 성장을 이루기 위해 네트워크 제품 안정성 제고 및 성능 인증 확보에도 노력을 기울여 국내 KC, 유럽 CE, 미국 FCC, TuV NRTL 등 전자파 및 전기안전 관련 국내외 주요 규격인증과 국가 보안적합성 인증인 '보안기능 확인서', SW 품질 인증인 'GS(Good software)인증'을 비롯해 다수의 기술 및 품질인증을 보유하며 글로벌 수준의 안정성 확보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서현원 한드림넷 대표는 "코로나19로 인한 세계 경기 불황에도 불구, 일본 시장을 중심으로 글로벌 시장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며 "스마트팩토리, IoT 및 무선 네트워크 보안 등 차세대 네트워크 시장 공략으로 2022년에는 1000만불 이상의 수출실적을 기록할 것"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대표이사·발행인 : 문창수
  • 편집인 : 이민규
  • 편집국장 : 박남수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23-02-03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1864
  •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제 2019-서울용산-0472호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23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abc협회 인증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