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6 08:16 (목)
래몽래인 30일 코스닥 신규 상장…“IP 기반 콘텐츠 제작 강화”
래몽래인 30일 코스닥 신규 상장…“IP 기반 콘텐츠 제작 강화”
  • 박남수 기자
  • 승인 2021.12.30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보통신신문=박남수기자] 

기업공개(IPO) 시장에서 많은 관심을 받아온 콘텐츠 제작사 래몽래인이 코스닥 시장에 데뷔했다.

래몽래인은 희망 공모가 밴드 상단을 초과한 1만5000원으로 일반 공모 청약해 2054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한 바 있다.

상장 첫날 공모가(1만5000원)보다 67.7% 높은 2만6000원으로 시초가가 형성되어 거래가 시작됐다. 이 회사는 2007년 설립된 이래 ‘성균관 스캔들’, ‘어쩌다 발견한 하루’, ‘거짓말의 거짓말’ 등 수십종의 히트 드라마를 제작한 콘텐츠 기업이다.

래몽래인은 컴투스 그룹과 긴밀한 동반자 관계로서 컴투스 그룹이 종합 콘텐츠 및 플랫폼 기업의 비전을 실현하는데 큰 힘이 될 전망이다. 래몽래인은 컴투스 그룹에 속한 위지윅스튜디오가 최대 주주이며, 글로벌 콘텐츠 스튜디오로서 기반을 다지고 콘텐츠 IP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컴투스 그룹은 자체 콘텐츠 밸류 체인을 탄탄하게 구축해 종합 콘텐츠 및 플랫폼 기업으로 위상을 다져가고 있다.

래몽래인이 코스닥 시장에 상장됨으로써 실질적 사업지주사인 컴투스홀딩스를 비롯해 컴투스, 위지윅스튜디오, 위지윅스튜디오의 자회사 엔피까지 총 다섯 개의 상장 기업이 각 분야의 전문성과 유기적인 협력을 바탕으로 동반 성장의 시너지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된다. 30일 기준 상장된 기업들의 시가 총액은 6조원에 달한다.

현재 컴투스 그룹은 글로벌시장에서 선두권 블록체인 인프라를 갖춘 테라폼랩스와의 기술 제휴를 통해 ‘C2X(가칭) 블록체인 생태계’를 구축하고 있고, 전사적 역량을 집약하고 있는 메타버스 생태계 ‘컴투버스’ 등 두 축의 확고한 미래 성장 동력을 확보하고 있다.

위지윅스튜디오는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CG/VFX 기반 오리지널 콘텐츠 제작 역량으로 컴투버스에 시각적 즐거움을 더한다. ‘엔피’는 확장현실(XR) 전문 기업으로 컴투버스에 체험적 가치를, 래몽래인은 콘텐츠 가치를 강화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이로써 컴투스 그룹은 메타버스 생태계, 메타버스 콘텐츠, 메타버스에서 통용될 수 있는 블록체인 기술을 모두 갖춘 미래지향적 종합 콘텐츠 그룹으로서 면모를 갖췄다.

한편, 컴투스 그룹은 내년 1분기부터 블록체인 게임들도 글로벌 시장에 선보일 예정이다. 컴투스홀딩스의 자체 개발 신작 ‘크로매틱소울: AFK 레이드’를 필두로 글로벌 히트 IP기반의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미국 시장에서 매출 1위를 달성한 바 있는 ‘제노니아’ IP를 활용한 대형 MMORPG ‘월드 오브 제노니아’ 개발이 한창이다.

또한 캐주얼한 게임성으로 폭 넓은 유저층을 겨냥한 ‘프로젝트 MR(가칭)’, 비라이선스 야구 게임의 최고 IP인 ‘게임빌 프로야구’, 원작 IP의 글로벌 흥행력이 입증된 ‘거상M 징비록’, 올엠의 PC 기반 액션 RPG '크리티카 온라인', 알피지리퍼블릭의 감성 RPG ‘안녕엘라’, 다에리소프트의 화제작 '사신키우기 온라인', 독특한 게임성이 돋보이는 ‘프로젝트 알케미스트(가칭)’ 등 총 10 종 이상의 블록체인 게임 라인업이 이미 확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대표이사·발행·편집인 : 문창수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22-05-26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1864
  •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제 2019-서울용산-0472호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22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abc협회 인증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