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29 20:07 (수)
포티넷, 오렌지 비즈니스 서비스와 파트너십 구축
포티넷, 오렌지 비즈니스 서비스와 파트너십 구축
  • 박광하 기자
  • 승인 2022.03.25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향상된 클라우드 보안·사용자 경험 제공 SASE 발표
"기존 SD-WAN 고객 위해 더 많은 가치 구현할 것"
포티넷(Fortinet) 로고.
포티넷(Fortinet) 로고.

[정보통신신문=박광하기자]

광범위하고 자동화된 통합 사이버보안 글로벌 기업 포티넷코리아(대표 조원균)는 기업에 향상된 클라우드 보안을 보장하는 SASE(Secure Access Service Edge)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글로벌 네트워크-네이티브 디지털 서비스 기업인 오렌지 비즈니스 서비스(Orange Business Services)와 협력관계를 구축했다고 25일 밝혔다.

프랑스 종합통신사인 오렌지 비즈니스 서비스는 네트워크 및 디지털 서비스업체인 'Orange Group'의 글로벌 엔터프라이즈(B2B) 사업부로 3000개 이상의 다국적 기업을 고객으로 확보하고 있다.

포티넷은 자사의 보안 중심 네트워킹 기술을 오렌지 비즈니스 서비스의 텔코 클라우드 인프라(Orange telco cloud infrastructure)에 통합함으로써 보다 혁신적인 SASE 솔루션을 제공하게 됐으며, 이를 통해 기업들은 보안 및 네트워킹의 결합을 강화하고, 사용자가 어디에 있든 관계없이 성능을 최적화할 수 있다.

다른 SASE 서비스와 달리, 원활한 접근방식을 적용한 이 솔루션은 '통합'과 '자동화' 기능을 내장하고 있으며, 실시간 서비스 업데이트 및 탁월한 사용자 경험을 보장한다.

디지털 가속화, 원격근무(WFA, Work From Anywhere) 체제로의 전환, 클라우드 채택 증가 등 비즈니스 환경의 변화로 인해 네트워크 인프라 및 보안 구축 방식도 변화하고 있다.

SASE는 클라우드에서 네트워킹과 보안을 통합하고, 클라우드 기반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모든 사용자와 자산을 안전하게 연결하기 위해 동적 보안 인터넷 액세스를 지원해 WFA 환경에 최적화된 보안 솔루션이다.

또한, SASE는 모든 유형의 기업들이 위치에 관계없이 제로 트러스트 네트워크 액세스(ZTNA, zero-trust network access)나 서비스로서의 방화벽(firewall-as-a-service)을 활용할 수 있도록 하는 등 확장된 보안 기능을 제공한다.

양사의 협력으로 탄생한 포티넷 시큐어 SD-WAN(Fortinet Secure SD-WAN) 기반의 '플렉서블 SD-WAN(Flexible SD-WAN)'은 기업들이 클라우드 네이티브 혁신을 통해 비즈니스 민첩성과 탄력성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 솔루션은 오렌지 사이버디펜스(Orange Cyberdefense)를 통해 보안 기능이 더욱 강화된 오렌지 텔코 클라우드 인프라(Orange telco cloud infrastructure)에서 안전한 관리형 서비스로 제공된다.

사용자와 애플리케이션간 격차를 해소하는 이 솔루션은 완벽하게 제어되는 엔드-투-엔드 SASE 솔루션으로 현재 전세계적으로 이용이 가능하다.

존 매디슨(John Maddison) 포티넷 제품 총괄 선임 부사장은 "디지털 가속화, 원격 근무 체제로의 전환 등 비즈니스 환경의 변화는 네트워킹과 보안의 하이브리드 컨버전스를 요구하고 있으며, 모든 엣지에 대한 ZTNA의 도입 필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포티넷은 오렌지 비즈니스 서비스와의 오랜 협력 관계를 확장해 보안 중심 네트워킹 기술을 오렌지 인프라에 통합함으로써 가시성, 관리 기능, 탄력성 및 사용자 경험 면에서 최고의 컨버지드 네트워크 및 보안 솔루션을 구현하게 됐다"고 말했다.

오렌지 비즈니스 서비스(Orange Business Services)의 글로벌 솔루션 담당인 앤-마리 티올레(Anne-Marie Thiollet) 선임 부사장은 "양사의 혁신적인 파트너십은 클라우드-중심 네트워크 시장의 성장이라는 배경 하에 이뤄진 것이라고 할 수 있다. 포티넷의 보안 중심 네트워킹 기술을 오렌지 텔코 클라우드 인프라에 통합함으로써 우리는 전세계적으로 비즈니스에서 더욱 중요해지고 있는 클라우드 네이티브 환경을 고객들이 보다 손쉽게 채택할 수 있도록 지원하게 됐다. 오렌지 비즈니스 서비스는 신속하고 안전한 방식으로 고객의 성장과 혁신을 지원할 수 있는 기술들을 적극 도입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대표이사·발행·편집인 : 문창수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22-06-29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1864
  •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제 2019-서울용산-0472호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22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abc협회 인증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