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1-31 21:20 (화)
"2022년 정보보호 공시 의무자 603곳"
"2022년 정보보호 공시 의무자 603곳"
  • 박광하 기자
  • 승인 2022.04.14 2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의무 대상자 확정 발표
6월까지 공시 이행 필요
정보보호 공시 의무 대상. [자료=과기정통부]
정보보호 공시 의무 대상. [자료=과기정통부]

[정보통신신문=박광하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정보보호 투자 활성화 및 이용자 보호를 위해 정보보호 투자·인력 등 현황을 의무적으로 공시해야하는 '정보보호 공시 의무자'를 최근 확정 발표했다.

과기정통부는 정보보호 공시 의무자 확정을 위해 지난달 의무공시 기업(안)을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웹사이트 등을 통해 안내했다. 당시 의무공시 기업(안) 대상은 622곳이었다.

이후, 스스로 정보보호 공시 의무자가 아니라고 판단한 기업의 이의신청 접수 및 검토를 통해 603곳을 정보보호 공시 의무자로 최종 확정했다.

정보보호 공시 의무자에는 대·중견 이상의 상장회사를 비롯해, 주요 정보통신 설비를 갖춘 통신사 및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자, 이용자 수가 많아 정보보호 필요성이 큰 온라인 쇼핑, 배달 서비스 운영사 등이 포함된다.

정보보호 공시 의무자는 오는 6월 30일까지 정보보호 공시 현황 자료를 과기정통부 전자공시시스템으로 제출해야 하며, 공시 의무를 위반하는 경우 최대 1000만원 이하의 과태료 처분을 받을 수 있다.

과기정통부는 정보보호 공시 의무자의 원활한 제도 이행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해 12월 '정보보호 공시 가이드라인 개정본'을 마련했으며, 올해에는 △정보보호 공시 사전컨설팅 △정보보호 공시 실무 교육 등 정책적 지원을 확대하고 있다.

과기정통부는 정보보호 투자, 인력 등 정보보호 공시 자료산출을 지원하기 위한 사전컨설팅 수요조사를 지난 2월 실시했으며, 선정된 120개 기업들을 대상으로 △온라인 △단체 오프라인 △방문 컨설팅 등 맞춤형 컨설팅을 지원한다.

또한, 공시 현황 자료산출을 돕기 위해 5월 12일에 기업 공시 담당자 교육, 13일에는 회계법인 및 정보시스템 감리법인 컨설팅 전문가를 대상으로 맞춤형 교재를 활용한 교육을 추진한다. 자세한 사항은 KISA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정삼 과기정통부 정보보호네트워크정책관은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이 주목받는 가운데, 디지털 대전환에 박차를 가하는 기업이 늘고 있어 정보보안 역량이 기업의 핵심 경쟁력이자 성공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면서 "기업은 정보보호 공시를 통해 이용자들에게 다양한 정보보호 노력을 알릴 필요가 있고, 이 과정에서 기업 간의 건전한 경쟁이 유도돼 정보보호 투자가 자연스럽게 발생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정보보호 공시 의무자 명단은 과기정통부와 KISA 웹사이트, 정보보호산업진흥포털 등에 공개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대표이사·발행인 : 문창수
  • 편집인 : 이민규
  • 편집국장 : 박남수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23-01-31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1864
  •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제 2019-서울용산-0472호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23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abc협회 인증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