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7-02 13:17 (토)
카오엔터테인먼트, 아이유 출연 웹툰 '도굴왕' CF 공개
카오엔터테인먼트, 아이유 출연 웹툰 '도굴왕' CF 공개
  • 박남수 기자
  • 승인 2022.05.07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보통신신문=박남수기자]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의 2022 슈퍼웹툰 프로젝트 세번째 주자 ‘도굴왕’의 ‘도굴왕 원정대’를 이끄는 아이유 CF가 첫 공개됐다. 

웹툰 ‘도굴왕(글 윤쓰, 그림 3B2S, 원작 산지직송)’은 약 2억명의 글로벌 팬덤을 결집시킨 화제의 판타지 블록버스터. 전세계를 뒤흔든 유물을 손에 넣기 위한 도굴꾼 여정을 담은 스토리 답게 스펙터클한 스케일과, 시원하게 터지는 전개 속도가 일품이다. 여느 선한 영웅이 아닌 ‘안티 히어로’에 가까운 주인공 캐릭터라는 점 또한 ‘도굴왕’이 갖는 차별적 매력이다.

이에 카카오엔터는 글로벌 겨냥 슈퍼 IP 발굴작으로 ‘세이렌’과 ‘당신의 이해를 돕기 위하여’에 이어 ‘도굴왕’을 선정하고, 아이유를 필두로 ‘도굴왕 원정대 캠페인’을 론칭했다. 지난 포스터, 스틸컷 공개로 궁금증이 한층 고조되었던 ‘도굴왕 원정대’를 이끄는 아이유 CF가 6일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이날 공개된 ‘도굴왕 원정대’ CF는 파워풀한 압도감을 내뿜는 영상 속, 매력적인 악당 캐릭터로 변한 아이유의 모습을 통해 ‘도굴왕’이 갖는 서사적 매력을 압축적으로 담아냈다. 

아이유는 “같이 일 하나 할까? 거절은 거절할게”라는 당돌한 제안을 던지며, 그 동안 베일에 쌓였던 ‘도굴왕 원정대’를 소환한다.

‘도굴왕 원정대’에 함께하기 위해 달려가는 사람들 뒤로, “뺏기기 전에 서둘러”라고 말하는 아이유의 묘한 경고는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당장 함께 달려나가고 싶은 충동에 휩싸이게 만든다. 

여기에 “도굴왕이 매주 1억 쏜다’‘는 문구를 통해 ‘도굴왕 원정대 캠페인’이 보여줄 역대급 스케일을 예고하며, 독자들의 참여를 독려했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변화에 다재다능한 팔색조 매력의 아이유답게, 이번엔 안티 히어로로 분해 ‘도굴왕’ 특유의 감수성을 눈앞에 구현해냈다. 앞으로 ‘도굴왕 원정대’가 펼칠 활동에 대한 궁금증을 치솟게 만들며, CF를 보는 수많은 팬들의 심장을 뛰게 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웹툰 ’도굴왕’이 2억명이 넘는 글로벌 팬을 사로잡을 수 있었던 이유를 이번 ‘도굴왕 원정대’ 캠페인을 통해 경험해보시길 바란다. 앞으로 이어질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의 ‘2022 슈퍼 웹툰 프로젝트’에도 지속적인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6일 공개된 아이유 CF에 맞춰 본격적인 ‘도굴왕 원정대’ 여정이 시작된다. 카카오페이지를 통해 ‘도굴왕 원정대’ 참여자에게 아이유 도굴왕 원정대가 되었다는 증명의 ‘대원증’이 발급된다. 이와 더불어 웹툰 ‘도굴왕’ 속 유물 찾기, SNS에 각자의 유물을 공유하는 ‘킹받는 유물 챌린지’ 등 다양한 이벤트와 함께 1억원 N빵 캐시, 1억원 상당의 클레이, 각종 경품들이 풍성하게 지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대표이사·발행·편집인 : 문창수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22-07-02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1864
  •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제 2019-서울용산-0472호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22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abc협회 인증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