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7-02 14:24 (토)
KT스카이라이프, 1분기 영업익 257억…전년동기 대비 18.8% ↑
KT스카이라이프, 1분기 영업익 257억…전년동기 대비 18.8% ↑
  • 박남수 기자
  • 승인 2022.05.10 0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CN 시너지와 통신서비스 매출 증가
광고수익 100억원, 분기 첫 100억대 진입
[자료=KT스카이라이프]
[자료=KT스카이라이프]

[정보통신신문=박남수기자]

KT스카이라이프가 1분기 영업이익 25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8.8%(40억원), 전분기 대비 59.2%(95억원) 등 큰 폭으로 상승했다.

스카이라이프와 HCN의 플랫폼부문 영업수익은 225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5.0%(701억원) 증가했고 전분기와는 유사했다.

스카이라이프 인터넷과 모바일 가입자의 증가로 통신서비스 매출 287억원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2배 이상 늘었다.

스카이라이프TV의 콘텐츠부문 영업수익은 15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3.8%(38억원), 전분기 대비 9.8%(14억원) 증가했다.

광고수익은 100억원으로 분기 광고수익으로는 최초로 100억원대에 진입했다.

2월부터 방송중인 '강철부대2'로 일반 광고수익은 지속 성장 중이며 ENA 채널개편 효과로 2분기 광고매출 성장이 기대된다.

무엇보다 위성방송, 케이블방송, OTS, 인터넷, 모바일 등 스카이라이프 전체 상품의 가입자가 2만9000명 순증을 달성했다는 점이 고무적이다.

이는 6년 3분기만의 최대 순증폭으로 모바일 순증 가입자 증가와 약14년만에 케이블TV 가입자가 순증으로 전환된 점이 영향을 미쳤다. HCN을 통해 스카이라이프 인터넷과 모바일이 본격 판매되면 가입자 증가와 순증폭은 더욱 확대될 전망이다.

콘텐츠부문의 시청률 상승과 투자확대도 주목할 만 하다. 지난달 SKY와 NQQ채널을 ENA와 ENA Play로 리론칭하고 본격적인 콘텐츠 투자에 나선다. 스카이라이프TV 채널은 지속적인 시청률 상승세를 유지하며 2049 타겟 대상 350개 채널 중 ENA가 21위, ENA Play가 24위에 올랐다. 또한 '나는SOLO' 시청률이 스카이라이프TV 자체제작 콘텐츠로는 최고치인 유료가구 시청률 1.128%를 달성하기도 했다.

올해 상반기에 예능과 드라마 라인업이 잇따라 공개될 예정이라 더욱 기대를 모은다. 예능 콘텐츠 '이번주도 잘 부탁해', '심장이 뛴다 38.5', '해밍턴家 꿈의옷장', '잠적-도경수', '배우는 캠핑짱' 외에 드라마 '구필수는 없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등이 5월 초부터 상반기 내에 순차적으로 공개된다.

KT스카이라이프 양춘식 경영서비스본부장은 “방송과 인터넷, 모바일 등 가입자 순증 확대로 1분기 영업수익 2408억원을 기록하며 연매출 1조클럽 달성을 위한 순조로운 시작을 보였다”며 “스카이라이프TV 실적도 상승 추세인 만큼 새롭게 방송하는 예능과 드라마 콘텐츠를 발판 삼아 종합 미디어 콘텐츠 플랫폼의 위상을 공고히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대표이사·발행·편집인 : 문창수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22-07-02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1864
  •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제 2019-서울용산-0472호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22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abc협회 인증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