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1-25 18:33 (금)
'컴볼트 소프트웨어 버전 11' GS인증 1등급 획득
'컴볼트 소프트웨어 버전 11' GS인증 1등급 획득
  • 박광하 기자
  • 승인 2022.05.18 2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엔터프라이즈 백업·복구 솔루션
다수 공공기관에 공급 확대 예정
컴볼트의 엔터프라이즈  데이터 백업·복구 솔루션인 '컴볼트 소프트웨어 버전 11'이 GS인증 1등급을 획득했다. [자료=컴볼트]
컴볼트의 엔터프라이즈 데이터 백업·복구 솔루션인 '컴볼트 소프트웨어 버전 11'이 GS인증 1등급을 획득했다. [자료=컴볼트]

[정보통신신문=박광하기자]

온프레미스 및 클라우드, SaaS 환경 전반에 인텔리전트 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하는 글로벌 엔터프라이즈 선도 기업인 컴볼트(Commvault, 아세안 총괄 부사장 채지빈)는 자사의 데이터 백업 및 복구 솔루션 '컴볼트 소프트웨어 버전 11(Commvault software version 11)'이 GS(Good Software)인증 1등급을 획득했다고 최근 밝혔다.

GS 인증은 소프트웨어(SW)의 품질 인증과 향상을 위해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에서 시행하는 국가 인증제도다. 제품이 사용될 실제 운영환경의 테스트 체계를 바탕으로 제품(SW, 사용자 매뉴얼, 제품설명서)의 품질을 증명하는 인증이다. 엄격한 관리 하에 기술력과 사용성, 신뢰성을 갖춘 제품에 한해 해당 인증을 부여한다.

컴볼트는 이번 GS인증 획득을 계기로 고객 저변을 공공 분야로 더욱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향후 조달 제품 등록 이후 조달청을 통해 다수 공공기관에 공급을 확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외에도, 각종 마케팅 캠페인과 프로모션 등을 적극적으로 전개해 의료, 제조, 교육 등 다양한 분야의 국내 데이터 보호 및 관리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신규 고객 발굴에 나설 방침이다.

컴볼트의 인텔리전트 데이터 서비스(Intelligent Data Services) 포트폴리오는 1차 스토리지와 2차 스토리지 뿐만 아니라 SaaS 애플리케이션과 디바이스, 데이터베이스, 가상머신(VM), 컨테이너 등 방대한 워크로드를 지원해 업계에서 가장 포괄적인 커버리지를 제공한다.

나아가 이는 온프레미스 소프트웨어 또는 통합 어플라이언스 번들 형태, 매니지드 서비스, SaaS 구독 기반 방식 등 고객의 요구사항에 따라 다양한 형태로 제공된다.

이번에 GS인증 1등급을 획득한 컴볼트 소프트웨어 버전 11은 단일 플랫폼 기반 소프트웨어로 지속적인 혁신을 바탕으로 업계 선도적인 엔터프라이즈 데이터 백업 및 복구 기능을 제공한다. 소스 또는 타겟 내 중복제거 기능을 통한 백업 저장 공간 및 사용량 절감으로 백업 성능을 향상시키며, 주요 백업 데이터에 대한 복사본 생성으로 데이터 보호 기능을 강화한 고객 사례를 다수 보유하고 있다. 백업 현황 및 작업 결과 확인이 가능한 직관적인 웹 브라우저 기반 관리 콘솔과 단일 대시보드를 제공해 용이한 관리를 지원한다.

또한 최신 백업 사본이나 특정 시점의 백업본을 1차 백업을 진행한 원본 위치 또는 다른 서버 등 타 위치로의 복구 기능을 제공해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다. 이처럼 컴볼트는 뛰어난 제품력을 바탕으로 2021년 가트너 매직쿼드런트 '엔터프라이즈 백업 및 복구 소프트웨어' 솔루션 분야 리더로 10년 연속 선정된 바 있다.

채지빈 컴볼트 아세안 총괄 부사장은 "코로나19 팬데믹 이후에도 여전히 보안에 위협을 가하는 사이버 공격이 기승을 부리고 있는 가운데 컴볼트는 검증된 솔루션을 기반으로 고객이 데이터 자산을 보다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며 "이번 GS인증을 통해 컴볼트의 뛰어난 기술력과 안정성을 다시 한번 입증했으며, 이를 계기로 국내 공공시장을 포함한 다양한 산업군에 비즈니스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대표이사·발행인 : 문창수
  • 편집인 : 이민규
  • 편집국장 : 박남수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22-11-25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1864
  •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제 2019-서울용산-0472호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22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abc협회 인증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