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8 12:00 (목)
배틀그라운드 신규 맵 ‘데스턴’ 출시
배틀그라운드 신규 맵 ‘데스턴’ 출시
  • 서유덕 기자
  • 승인 2022.07.14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근미래 배경 아홉 번째 대형 맵
늪지대·등강기·에어보트 등 포함
배틀그라운드가 아홉 번째 신규 맵 데스턴(Deston)을 선보였다. 사진은 수몰된 대도시 립톤(Ripton). [사진=배틀그라운드]
배틀그라운드가 아홉 번째 신규 맵 데스턴(Deston)을 선보였다. 사진은 수몰된 대도시 립톤(Ripton). [사진=배틀그라운드]

[정보통신신문=서유덕기자]

크래프톤이 배틀그라운드의 18.2 라이브 서버 업데이트와 함께 아홉 번째 신규 맵 ‘데스턴(Deston)’을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데스턴은 근미래의 황폐한 세계를 배경으로 한 8×8km 크기 맵으로, 기존에 없던 새로운 요소들을 선보인다. 수직적인 고층 빌딩을 비롯해 침수된 도시·늪·해안·산·섬 등 환경을 제공해 모든 이용자가 각자에게 맞는 여러가지 장소를 찾을 수 있다. 또한 데스턴에서만 사용 가능한 신규 기능 도입으로 보다 풍부한 게임 플레이 경험을 제공한다.

먼저 시각적으로 다채로운 장소들을 선보인다. 수몰된 대도시인 ‘립톤(Ripton)’에서는 얕은 물속을 헤치며 이동하거나 건물을 통해 지상과 하늘로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다. 고층 건물이 저격수들에게 다소 유리한 환경을 제공할 수 있는 점을 고려, 일부 건물은 한 층만 접근 가능하도록 설정됐다. 배틀그라운드 최초로 적용되는 ‘늪지대’는 무릎 깊이의 물로 구성돼 스릴 넘치는 매복 작전을 펼칠 수 있다. 이외에도 ‘야외 콘서트장’, ‘수력 발전 댐’, ‘페인트볼 경기장’ 등 다양한 장소들이 핫드랍 구역으로 거듭날 것으로 예상된다.

데스턴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신규 기능들도 추가됐다. 우선 모든 이용자의 인벤토리에 ‘유틸리티 낙하산’이 기본으로 장착된다. 비상 낙하산의 개량형 버전으로 특정 높이에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다양한 수직 공간은 건물에 부착된 ‘등강기(Ascender)’를 통해 신속하게 이동할 수 있다. 추락 피해에 대한 걱정 없이 고층 건물을 빠르게 오르고 내릴 수 있으며, 등강기 전용 건물인 ‘셀 타워’ 정상으로 이동 후 유틸리티 낙하산 사용 시 먼 거리를 보다 빠르고 효과적으로 이동할 수 있다.

데스턴의 특수한 지형에 맞는 신규 탈 것 ‘에어보트’와 신규 총기 ‘O12’도 출시한다. ‘에어보트’는 육지와 바다 모두 이동 가능한 오픈형 평저선으로 얕은 물, 늪지대, 바다, 강 등을 빠른 속도로 횡단할 수 있다. 특히 얕은 물에서의 이동 속도가 육지 전용 탈것보다 빨라 별도 차량으로 갈아타야 하는 불편함이 없는 것이 특징이다. ‘O12’는 슬러그 탄을 사용하는 산탄총으로 대용량 장전과 빠른 연사력을 자랑한다. 근거리와 중거리 전투는 물론 기존의 산탄총보다 비교적 장거리 타격이 가능해 게임 내 주력 총기로 사용될 것이 기대된다.

신규 맵 업데이트를 기념해 모빌리티 플랫폼 쏘카와의 ‘배틀그라운드 굿즈 파밍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강원도 속초·강릉·동해·삼척 지역 내 쏘카 차량에 배틀그라운드 굿즈 패키지 100개를 무작위로 배치, 쏘카 이용자는 배틀그라운드의 재미요소인 파밍을 직접 경험하면서 게임 아이템과 실물 경품을 획득할 수 있다.

이외에도 PC 게임을 통해 이벤트 배너를 클릭할 경우, 파밍 지원용 쏘카 할인 쿠폰 3종 패키지를 제공한다. 해당 이벤트는 오는 19일까지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대표이사·발행인 : 문창수
  • 편집인 : 이민규
  • 편집국장 : 박남수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22-12-08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1864
  •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제 2019-서울용산-0472호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22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abc협회 인증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