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그룹-협력사 “동반성장 실천” 결의
SK그룹-협력사 “동반성장 실천” 결의
  • 박남수 기자
  • 승인 2017.08.09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반성장 ·상생협력 동참' 결의문 서명
▲8일 서울 종로구 SK서린빌딩에서 열린 '함께하는 성장' 상생 결의대회에서 조대식 SK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사진 가운데)과 협력업체 비씨엔씨 김돈한 대표(조 의장 왼쪽), 유진테크 엄평용 대표(오른쪽) 등이 손을 맞잡고 동반성장을 다짐하고 있다.  [사진=SK그룹]

SK 주력 계열사 CEO와 1∙2차 협력사 CEO는 8일 서울 종로구 SK 서린빌딩에서 ‘함께 하는 성장’ 상생 결의대회를 갖고 “SK와 협력사가 동반성장할 수 있는 거래질서를 확립해 상생협력 문화를 확산해 나가자”고 결의했다.

결의 대회에서는 SK㈜, SK이노베이션, SK텔레콤, SK하이닉스, SK건설 등 5개 관계사 CEO들과 1∙2차 협력사 경영진들이 △법규와 제도를 철저히 준수, 공정거래 실천에 앞장 △일자리 창출을 통한 경제활성화 노력 △경제ž사회적 가치 창출을 통한 ‘상생’ 추구 등 3가지 사항이 담긴 ‘상생협력 실천 결의문’에 서명했다.

SK 관계자는 “지난 6월 확대경영회의에서 ‘사회와 함께 성장하자’는 ‘딥 체인지(Deep Change) 2.0’을 선언한 이후 이런 철학을 협력사와 공유하고, 동반성장 및 상생경영 성과를 1~3차 협력사 순으로 연쇄 확산해 나가겠다는 취지”라고 밝혔다.

또한 SK케미칼, SKC 등 SK의 나머지 11개 주력 관계사들도 협력사들과 동반성장 간담회 등을 개최하고 결의문 서명에 순차적으로 동참, 금년 말까지 그룹 전체가 협력사와 동반성장하는 발판을 만들어 나가기로 했다.

조대식 의장은 이날 “SK는 이미 2005년 협력사와 동반성장을 다짐하는 ‘행복동반자경영’을 선포하는 등 상생경영의 노력을 꾸준히 이어왔고, 앞으로도 그룹 차원을 넘어 사회와 더불어 성장해 나갈 수 있는 방안을 더 많이 고민하고 실천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이와 더불어 “최근 SK가 확대키로 한 상생협력 프로그램이 오늘 이 자리를 통해 모범적 동반성장의 계기가 되기 위해서는 협력사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중요하다”며 협력사들의 관심도 함께 부탁했다.

이에 SK하이닉스에 반도체 제조장비를 공급하는 1차 협력사 유진테크의 엄평용 대표는 “SK의 상생프로그램인 동반성장 펀드, 상생결제시스템을 통해 지원받은 혜택이 2ž 3차 협력사들에게 골고루 돌아갈 수 있도록 저희 1차 협력사들도 상생 협력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SK는 최근 2∙3차 협력사 지원 전용펀드 1600억원을 신설하고, 기존 4800억원 규모로 운영 중이던 동반성장펀드를 6200억원으로 확대하는 내용의 상생협력 강화방안을 밝힌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