왓챠, 박정민⋅손석구⋅최희서⋅이제훈과 오리지널 시리즈 제작
왓챠, 박정민⋅손석구⋅최희서⋅이제훈과 오리지널 시리즈 제작
  • 박남수 기자
  • 승인 2021.04.20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박정민, 손석구, 최희서, 이제훈. [사진=샘컴퍼니, 샛별당엔터테인먼트, 사람엔터테인먼트, CJ엔터테인먼트]
왼쪽부터 박정민, 손석구, 최희서, 이제훈. [사진=샘컴퍼니, 샛별당엔터테인먼트, 사람엔터테인먼트, CJ엔터테인먼트]

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왓챠가 충무로를 사로잡은 배우 박정민⋅손석구⋅최희서⋅이제훈과 손잡고 오리지널 시리즈 제작에 나선다. 

왓챠는 제작사 하드컷과 ‘언프레임드’(Unframed) 프로젝트를 공동 기획해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제작은 하드컷이 맡고, 박정민⋅손석구⋅최희서⋅이제훈은 각자가 집필한 시나리오를 직접 연출한다. 

‘언프레임드’는 박정민⋅손석구⋅최희서⋅이제훈 등 네 명의 배우가 배우라는 역할에 한정되지 않은 새로운 도전을 시도하는 프로젝트다.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공개될 작품은 네 배우의 첫 감독 참여작이다. 틀에 갇히지 않고, 각 배우의 시선이 담긴 4인 4색 이야기를 그린다. 연기에서 연출로 영역을 넓히는 젊은 배우들의 열정 가득한 순간과 진정성 있는 이야기를 들여다볼 수 있는 프로젝트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에 왓챠는 “정형화된 관습을 벗어난 새로운 시도를 함께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언프레임드’ 프로젝트를 통해 우리가 일상을 살아가며 당연하게 여겼던 것들이나, 놓쳤던 관계와 감정을 바라보는 스토리를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제작사 하드컷도 “함께 참여하는 배우들과 배우라는 역할 외에 감독이라는 다른 영역으로 자신의 예술성을 확장해나갈 수 있는 기회로 생각하고 진솔한 이야기를 전달하려고 한다”고 전했다. 

왓챠는 프로야구 구단 한화 이글스의 이야기를 담은 오리지널 다큐멘터리에 이어, 이번 ‘언프레임드’ 프로젝트를 통해 오리지널 콘텐츠 제작을 본격화할 예정이다.

‘언프레임드’ 프로젝트는 연내 촬영을 마무리하고, 왓챠에서 오는 12월 중 오리지널 시리즈로 독점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