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통3사, PASS로 농협과 인증·마이데이터 사업 협력
이통3사, PASS로 농협과 인증·마이데이터 사업 협력
  • 이길주 기자
  • 승인 2021.05.07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 주요 금융앱 단계적 도입
인증 절차 쉽게 고객 편의 제고
약 200여개 기관에서 활용중
‘패스(PASS)’ 앱을 사용자가 이용하고 있는 모습. [사진=SKT]
‘패스(PASS)’ 앱을 사용자가 이용하고 있는 모습. [사진=SKT]

[정보통신신문=이길주 기자]

패스(PASS) 인증서 발급 건수가 2800만 건을 넘어서는 등 증가추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이통3사가 금융기관과의 협력을 확대하며 사업 활성화에 나선다.

이통3사는 농협과 손잡고 PASS기반 비대면 인증 사업 및 마이데이터 사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PASS 인증서’를 농협상호금융의 모바일 금융 플랫폼인 ‘NH콕뱅크’에 우선 도입하며 향후 농협의 전자 금융서비스 전반으로 적용범위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이통3사와 농협은 PASS 플랫폼을 통한 마이데이터 사업 협력도 함께 추진한다.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위해서는 여러 금융기관에 흩어진 개인의 정보를 끌어오는 과정에서 본인 인증이 반드시 필요하다.

‘PASS 인증서’는 본인 인증 과정에서 불편함이 없도록 마이데이터 인증을 처리하는 서비스를 제공하며 농협은 인증 과정에서 ‘PASS’ 플랫폼을 통해 자사 마이데이터 금융 상품을 홍보하고 가입 고객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SKT는 비대면 인증 경쟁력 강화를 위해 ‘PASS 통합인증’ 서비스를 추진한다.

‘PASS 통합인증’은 통신사가 운영하고 있는 △본인확인 △전자서명 △신분증 확인 등 여러 인증 서비스를 전체 혹은 부분적으로 결합해 인증 과정을 간소화한 서비스다.

SKT와 농협은 ‘PASS 통합인증’ 서비스를 통해 농협 비대면 금융상품 가입을 위한 인증 과정에서 보안성은 높이면서도 인증 절차는 간소화해 고객의 사용성을 크게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통신3사의 ‘PASS 인증서’ 뛰어난 고객 편의성을 바탕으로 지속적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PASS 인증서’는 전자서명법 개정 후 공인인증서가 폐지된 인증 시장에서 다양한제휴사를 지속 확대해 현재 우정사업본부, 고용보험, 삼성증권, 현대카드 등 약 200여개 기관에서 간편인증 수단으로 활용되고 있다.

오세현 SKT 인증CO장은 “PASS 인증 플랫폼이 사설인증 시장에서 인정을 받았다는 점에서 상징적인 의미가 있다”며 “인증 기술을 활용해 고객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금융을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