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8 19:55 (토)
과총, ‘2021 대한민국과학기술연차대회’ 10일 온라인 생중계 개최
과총, ‘2021 대한민국과학기술연차대회’ 10일 온라인 생중계 개최
  • 박남수 기자
  • 승인 2021.09.08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동 서울대 교수·김희진 유라이크코리아 대표 기조강연
지역경제·에너지·데이터·디지털 전환 등 8개 주제별 심포지엄

[정보통신신문=박남수기자]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과총)가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가 후원하는 ‘2021 대한민국과학기술연차대회’가 10일 개최된다. 

열다섯 번째를 맞는 대한민국과학기술연차대회(이하 연차대회)는 ‘대한민국의 미래가 과학기술 혁신에 달려있다’는 정신을 바탕으로 2007년부터 연례대회로 개최되고 있다. 매년 연차대회는 과학기술 분야 산·학·연·관·언 과학기술 전문가, 리더들이 모여 국가 미래 비전 및 발전 전략을 논의하고 최신 정보를 공유하는 열린 소통의 장으로 마련돼왔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해에 이어 대회 전 과정이 온라인 개최된다. 

이번 연차대회 주제는 ‘대전환, 한국의 미래’로, 4차 산업혁명과 팬데믹이 뒤엉킨 대변혁의 시대를 “과학기술로 어떻게 돌파하고 기회로 바꿀 것인가?”에 대해 과학기술계 각 분야 전문가 75명의 통찰과 비전으로 살펴보는 시간을 갖는다.  

기조강연에는 이정동 서울대 교수가 연사로 나서 ‘대전환, 혁신국가 대한민국의 모습’을 주제로 강연한다. 이 교수는 베스트 셀러 「축적의 시간」, 「축적의 길」을 집필하였으며, 2019년부터 2021년 5월까지 대통령비서실 경제과학특별보좌관을 역임한 바 있다.

이어 김희진 ㈜유라이크코리아 대표가 ‘글로벌 축산업을 바꾸는 여성 과학기술인의 꿈과 도전’을 주제로 강연에 나선다. 김희진 대표는 컴퓨터공학을 전공한 이후 2012년 설립한 ㈜유라이크코리아를 글로벌 바이오 벤처기업으로 성장시켰다. 또한 2021년 5월부터는 대통력직속 4차산업혁명위원회 민간위원으로 참여하고 있다. 

한편 개회식에서는 국내 과학기술 분야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대한민국최고과학기술인상’과 ‘제31회 과학기술우수논문상’ 시상식이 열린다.

이어 오후에는 8개의 주제별 심포지엄 ①지역경제 ②에너지 ③사회변환 ④데이터경제 ⑤인재혁신 ⑥거버넌스 ⑦디지털전환 ⑧규제혁신)이 마련되며, 각 주제에 대해 심포지엄①~④에서는 무엇(what)을, 심포지엄⑤~⑧은 어떻게(How)를 논의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또한 과총의 연례 학술회의 다산컨퍼런스가‘코로나19 이후, 과학기술중심의 국가 전략 대전환’을 주제로 개최된다. 글로벌 정치·경제·기술 환경의 변화에 대한 다양한 관점의 논의가 이루어질 예정이다.

이우일 과총 회장은 “지금은 우리 사회의 여러 난제를 과학기술로 풀어야 할 때”임을 강조하며, “중차대한 시기에 열리는 연차대회인 만큼 국가 거버넌스, 기후문제, 규제, 인재 등 대전환기의 다양한 이슈에 대해 과학기술적 해법을 모색하는 시간을 마련했다. 각 분야 전문가들의 통찰을 공유하며 새 시대의 미래 비전을 설계할 수 있는 기회에 많은 과학기술인과 국민의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임혜숙 과기정통부 장관은 “2050 탄소중립, 코로나 위기 극복을 위한 대전환 시대에 과기정통부는 시스템반도체, 양자기술, 우주 등 첨단기술 경쟁력 확보는 물론, 청년과 여성과학자에 대한 투자를 강화하는 등 핵심인재를 키워나갈 것”이라고 강조하며, “과학기술인들이 자부심을 가지고 국가 발전에 핵심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2021 대한민국과학기술연차대회의 개회식 및 심포지엄 등 모든 프로그램은 연차대회 홈페이지*를 통해 생중계된다. 8개 분야의 심포지엄과 다산컨퍼런스는 동시 중계되므로 각 세션 채널을 선택해 시청 가능하며, 발표 자료는 9월 9일부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동 시간대 개최로 시청하지 못한 포럼은 추후 과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다시 시청할 수 있다.

Tag
#과총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대표이사·발행·편집인 : 문창수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22-05-28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1864
  •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제 2019-서울용산-0472호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22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abc협회 인증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