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통신신문
"핸드폰 기본료 폐지 등 통신비 인하
통신사업기관과 충분히 논의 후"
유영민 미래부 장관 내정자 대통령 공약 풀 해법 고심
유영민 미래창조과학부 장관 후보자가 기본료 폐지를 포함한 통신비 인하와 관련해 “여러 사항을 고려하면서 기업과도 충분한 논의 과정을 거쳐야 한다”고 밝혔다.유 후보자는 “대통령의 공약은 가계비용에서 비중이 큰 통신비를 줄이겠다는 것”이라며 “통신비 인하는 대통령 공약대로 줄
UTP케이블 활용 신기술 개발 잰걸음
구리선만 깔려 있는 노후아파트
기가인터넷 서비스 실현
지어진지 20년이 넘은 아파트나 단독주택의 경우 구내통신망이 몹시 낡아 있고, 대용량 데이터를 효과적으로 전송할 수 있는 정보통신 인프라를 갖추지 못한 곳이 많다.특히 노후 주택에서는 100M급 초고속인터넷보다 10배
“발주기관 불공정 피해업체 정부가 구제 나서라”
국민권익위원회
정당한 설계변경 요구 불허
예산 절감 등을 명목으로 제값을 안주고 시설공사를 집행하려는 발주기관의 불공정 관행을 바로잡아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적정공사비가 시공품질은 물론 시설물의 안전과도 직결되는 만큼, 시공업체들이 제값을 받고 안정적으로 공사를 할 수 있는 기틀을 만들어야 한다
‘세계 최초’ 지상파 UHD방송의 민낯

‘세계 최초’ 지상파 UHD방송의 민낯

지상파 UHD방송이 지난 5월 31일 시작됐다....
피플&비즈
IT융합
IT서비스
가장 많이 본 기사
1
"핸드폰 기본료 폐지 등 통신비 인하
통신사업기관과 충분히 논의 후"
2
(ICT 전망대) 통신요금 인하에 대한 합리적 해법
3
(ICT전망대) 합리적 정보통신 설계를 위한 제언
4
UTP케이블 활용 신기술 개발 잰걸음
5
(ICT전문가 시각)현대ICT대표 ㈜ 김세규 대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04334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갈월동,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6층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등록번호: 214-86-71864  |  등록일 : 2000. 12. 6.  |  사업자번호 : 214-86-71864  |  상호 : 정보통신신문사
대표 : 윤명생  |  개인정보책임자 : 이민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Copyright 2011 정보통신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정보통신신문사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