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올티에스, 델 테크놀로지스와 OEM 총판 계약
다올티에스, 델 테크놀로지스와 OEM 총판 계약
  • 박남수 기자
  • 승인 2021.05.17 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용·소비자용 컴퓨터 총판 이어 OEM 사업까지 계약
[사진=다올티에스]
[사진=다올티에스]

[정보통신신문=박남수기자]

델 테크놀로지스의 총판사인 IT 전문기업 ‘다올티에스㈜(다올티에스)’가 델 테크놀로지스와 OEM 비즈니스 총판계약을 체결했다.

다올티에스는 델 테크놀로지스와 서버, 스토리지, 네트워크장비, 워크스테이션 등 커머셜 제품군과 데스크톱, 디스플레이, 악세서리 등 컨슈머용 제품군에 대한 총판계약에 이어 이번에 OEM 비즈니스 총판계약까지 체결함으로써 국내 총판사 중 유일하게 커머셜&컨슈머는 물론, OEM 비즈니스까지 전 영역에 대한 사업을 진행하게 됐다.

OEM(Original Equipment Manufacturing)은 ‘주문자 상표 부착 생산’을 의미하는 것으로, 특정 업체의 제품 생산을 대신해주는 형태의 비즈니스다. 이번 계약으로 여러 여건상 서버, 스토리지 등과 같은 하드웨어 제조 시설을 갖추기 어려운 국내 IT 솔루션 업체들이 OEM 비즈니스를 통해 자사 솔루션들을 하드웨어와 함께 자사 브랜드의 어플라이언스로 제공할 수 있어 국내 IT 솔루션 업체들은 브랜드의 통일성과 함께 보다 신뢰성 있게 시장을 공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홍정화 다올티에스 대표는 “다올티에스는 델 테크놀로지스의 대표 총판사로서, 이번 OEM 계약을 계기로 델과 함께 국내 IT솔루션 기업들의 사업 확대에 기여할 수 있게 됐다”며 “특히 국내 기업들이 클라우드, 인공지능(AI), 디지털전환 등으로 산업 전반이 재편되는 트렌드를 주도하는 데 일조하겠다”고 밝혔다.

이번에 다올티에스와 OEM 계약을 체결한 델 테크놀로지스의 OEM 솔루션그룹은 세계 50개 글로벌 기업에서부터 보안, 에너지, 금융, 의료, 운송 자동화 구축 등 전 산업분야에 걸친 스타트업은 물론, 고성장 기업에 이르기까지 4000개 이상의 파트너사를 확보하고 있다.

다올티에스는 이미 올해 초부터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업체인 드림시스를 포함해 AI, 보안, 클라우드등 다양한 분야의 솔루션 업체들과 파트너 계약을 통해 OEM 총판 비즈니스를 준비해 왔다. 또한 OEM 비즈니스 성장을 2021년 주요 사업전략 중 하나로 삼고 지속적인 파트너 발굴을 위한 과감한 투자에 나설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