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2 19:02 (목)
게임빌, 분기 매출 100억 원 돌파
게임빌, 분기 매출 100억 원 돌파
  • 박남수 기자
  • 승인 2011.11.08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게임빌이 사상 최초로 분기 매출 100억 원을 돌파했다. 

게임빌(대표 송병준)은 업계 최초로 분기 매출 100억 원을 돌파한 3분기 실적을 8일, 발표했다.

3분기 실적 발표에 따르면, 게임빌은 매출 100억 원, 영업이익 45억 원, 당기순이익 40억 원을 기록, 전 년 동기 대비 매출 40%, 영업이익 30%, 당기순이익 26% 성장했다. 특히 3분기 이익률이 45%로 업계 최고 수준의 고수익률을 유지한 것으로 전해졌다. 

무엇보다도 게임빌은 국내·외 시장에서의 스마트폰 매출의 성장에 힘입어 사상 최초 분기 100억 돌파 기록을 세운 것으로 알려졌다.

게임빌의 3분기 스마트폰 매출은 79억 원으로, 분기 매출 중 79%를 차지, 전 년 동기 대비 497%나 성장하며 급변하는 스마트폰 중심의 환경 변화에 가장 성공적으로 대응했다는 분석이다.

이와 같은 성장세는 ‘게임빌 프로야구 시리즈’, ‘제노니아 시리즈’ 등 대표 시리즈 작들의 스마트폰에서의 지속적 인기와 ‘에르엘워즈’와 같은 신규 게임의 성공에서 기인했다. 또, 스마트폰에 최적화된 ‘제노니아4’의 출시 및 흥행과 ‘데스티니아’, ‘에어 펭귄’ 등 퍼블리싱 게임이 국내 스마트폰 게임 시장에 출시되면서 매출 증대에 크게 기여했으며, 해외 시장에서도 기존 시리즈 작의 안정적 매출과 함께 ‘카툰워즈’ 시리즈, ‘콜로세움 히어로즈’, ‘데스티니아’ 등과 같은 퍼블리싱 게임을 통한 매출 증대가 주효했다는 평이다. 

또한, 스마트폰 환경의 주요 수익모델로 자리매김 하고 있는 부분유료화 매출 역시 지속적 성장을 보이면서 1~3분기 누적 부분유료화 매출이 163억 원으로, 전 년 동기 대비 87% 성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같이 게임 내에서 성공적인 부분유료화와 프리투플레이(Free to Play) 전략에 따라 기존 유료 게임 모델과 무료 게임 모델을 조화시켜 폭 넓은 시장의 요구에 적극적으로 대응하며 괄목할 성장세를 지속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게임빌의 CFO인 이용국 부사장은 “스마트폰 중심으로 급속히 전환된 사업 환경에 맞는 게임빌의 신속한 전략적 대응이 지속 성장의 발판이 되고 있다"며 "더불어 오랜 바람이던 국내 애플 앱스토어의 게임 카테고리가 개방되는 등 국내 오픈 마켓이 더욱 활성화 되고, 본격적인 모바일게임 산업의 시대가 열리고 있는 만큼 4분기에는 더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대표이사·발행·편집인 : 문창수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21-12-02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1864
  •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제 2019-서울용산-0472호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21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abc협회 인증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