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1-31 21:20 (화)
윈도 PC용 키넥트 국내 출시
윈도 PC용 키넥트 국내 출시
  • 박남수 기자
  • 승인 2012.05.23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대표 김 제임스)는 윈도 운영체제 PC에서 이용할 수 있는 동작인식센서 ‘윈도용 키넥트’ 센서 및 상업적으로 이용할 수 있는 라이선스를 포함하고 있는 소프트웨어 개발 도구(키넥트 윈도우용 소프트웨어 개발 킷)를 23일 국내 정식 출시한다.

이로써 홈 엔터테인먼트로 활용되던 키넥트 기술이 윈도 PC를 만나 게임을 넘어 다양한 분야로 그 활용 영역을 넓힐 수 있게 됐다. 

Xbox 360용 키넥트는 별도의 컨트롤러 없이 사람의 동작과 음성을 인식할 수 있어 진정한 내츄럴 유저 인터페이스(Natural user interface)를 선도하는 기술로 각광받아왔다.

홈 엔터테인먼트 용도로 최적화된 Xbox 360용 키넥트와는 달리, '윈도용 키넥트’는 윈도 상에서 키넥트를 충분히 활용 할 수 있도록 설계된 센서로 USB를 통해 PC에 연결하는 것 만으로도 키넥트 센서를 사용할 수 있다. 때문에 키넥트 기술이 엔터테인먼트와 IT분야를 뛰어넘어 과학, 의료, 교육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윈도용 키넥트’는 궁극적으로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자 하는 개발자들을 위해 설계돼 있는 만큼 키보드, 마우스 등을 이용하는 PC 환경을 고려해 센서 앞 40cm 거리에 있는 사물을 볼 수 있는 '근접 모드(near mode)' 기능을 제공해 개발 장소의 제한을 최소화했다. 또한 하나의 PC에서 최대 4대의 키넥트를 연결해 사용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센서의 활용성을 극대화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용 키넥트’와 함께 상업용 키넥트 윈도용 소프트웨어 개발 킷(Kinect for Window Software Development Kit, 이하 키넥트 SDK), ‘키넥트 SDK 1.5 버전’을 공개한다. 상업용 키넥트SDK는 어플리케이션의 개발과 유통을 허용하기 때문에 학생 및 연구원, 산업개발자 들의 연구가 더욱 박차를 가할 것으로 보이며, 이를 통해 키넥트 기술이 보다 다양한 분야로 확대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IEB사업부의 송진호 이사는 “키넥트 기술은 지금 현재도 다양한 분야에서 개발 및 활용되고 있다. 실제로 지난해 진행된 키넥트 개발자 컨퍼런스는 400여명의 학생, 연구원, 산업 개발자가 참석해 많은 관심을 받기도 했다” 라며 “윈도용 키넥트는 PC에서 충분히 활용할 수 있도록 설계된 만큼 다양한 플랫폼에서 키넥트를 활용하고자 하는 사용자와 개발자의 욕구를 해소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 또한 키넥트가 구현하는 내츄럴 유저 인터페이스는 사람들의 생활을 보다 편리하게 해주는 무궁무진한 잠재성을 가진 기술이기 때문에 과학, 의료, 교육 등 다양한 분야에 확대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윈도용 키넥트의 권장소비자가격은 29만8000원이며, 윈도용 키넥트 센서와 키넥트SDK 1.5 업데이트 버전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kinectforwindows.com 에서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대표이사·발행인 : 문창수
  • 편집인 : 이민규
  • 편집국장 : 박남수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23-01-31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1864
  •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제 2019-서울용산-0472호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23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abc협회 인증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