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6 11:40 (일)
2025년 자율주행 기반 물류 상용화 본격 개막
2025년 자율주행 기반 물류 상용화 본격 개막
  • 이길주 기자
  • 승인 2021.06.30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 1차 기본계획 확정
이동편의↑교통사고 사망률↓
신규 일자리 1만개 창출 예상
국토부가 자율주행 교통물류 기본계획을 수립·확정했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국토부가 자율주행 교통물류 기본계획을 수립·확정했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정보통신신문=이길주 기자]

전국 고속도로와 시·도별 주요 거점에 자율주행 셔틀이나 택시, 화물차 주행 등의 상용화가 2025년까지 추진된다.

이에 따라 대중교통 접근시간이 줄어들고 교통사고 사망률도 낮아지며 자율주행 기반 서비스 분야 산업 육성으로 일자리 1만개가 창출될 것으로 예상된다.

국토교통부는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한 ‘제1차 자율주행 교통물류 기본계획’을 마련해 국가교통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지난달 29일 확정했다.

기본 계획안에 따르면 우선 자율주행 기반 서비스가 전국에 도입될 수 있도록 자율주행에 필요한 도로·통신 인프라를 전국에 구축하고 데이터, 플랫폼 등 서비스 기반에 대한 관리 체계 정립을 추진한다.

자율주행차와 차세대 지능형교통체계(C-ITS)의 도입 등을 고려해 도로설계·운영 관련 기준을 재정립하고 도로교통 변화정보가 신속 갱신·제공되는 동적지도에 대한 기술·서비스 개발을 추진한다.

차세대 지능형교통체계인 C-ITS를 2025년까지 전국 주요도로에 구축하고 C-ITS를 통한 다양한 안전서비스도 고도화할 방침이다.

자율주행 관련 데이터 표준화 및 빅데이터 관리를 위한 공통 플랫폼을 개발하고 서비스 제공 플랫폼에 대한 평가와 환류체계를 마련해 서비스 제공의 질과 다양성 확보한다.

또한 규제특례지구인 시범운행지구 및 규제자유특구를 중심으로 실증을 확대하고 K-City 등 자율주행 테스트베드의 고도화에 나선다.

자율주행 기반 서비스의 유상실증이 가능한 자율주행차 시범운행지구를 지속 확대하고 세종·광주 규제자유특구를 통해 서비스 실증과 규제 정비도 신속히 추진할 계획이다.

레벨4 자율주행차의 시험과 연구를 지원하기 위해 테스트베드 설비를 고도화하고 테스트베드 내 기업 상주 연구공간을 마련해 기술개발 및 실증을 지원에도 힘쓴다.

자율주행 여객, 화물, 사회기반 서비스에 대한 기술력 확보도 추진된다.

자율주행 기반 대중교통, 교통약자 특화 서비스와 같은 여객 서비스와 화물차 군집주행, 자율주행 도심배달 서비스와 같은 화물배송 서비스를 개발하고 자율주행 운행 지원과 안전을 위한 도로 모니터링, 긴급 복구, 순찰 등의 사회기반 서비스에 대한 기술개발도 진행된다.

[자료=국토부]
[자료=국토부]

이밖에 자율주행차의 주행 안전성, 신뢰성을 확보하기 위해 안전기술을 고도화하고 안전기준의 국제조화 기반 마련 및 자율주행 기술에 대한 사회적 수용성 향상에도 힘쓸 방침이다.

레벨4 자율주행차에 대한 주행·충돌·통신·시스템 안전성 평가를 위한 기준 및 시험방법을 마련하고 해킹방지 등 사이버보안 및 안전사고 대응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안전기준의 국제조화를 위한 로드맵을 마련하고 이용자 입장에서 기술 수용성 향상을 위한 개인정보 보호 지침 마련 등을 추진한다. 

김정희 국토부 자동차정책관은 “자율주행 셔틀·배송 등 자율주행 기반 교통물류체계가 조속히 도입돼 국민의 이동 편의 제고, 물류 효율화 등의 기대효과를 달성할 수 있도록 기본계획상 세부과제를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터넷 신문 등록 사항] 명칭 : ㈜한국정보통신신문사
  • 등록번호 : 서울 아04447
  • 등록일자 : 2017-04-06
  • 제호 : 정보통신신문
  • 대표이사·발행·편집인 : 문창수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08 (한국정보통신공사협회) 정보통신신문사
  • 발행일자 : 2021-09-26
  • 대표전화 : 02-597-8140
  • 팩스 : 02-597-82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규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1864
  • 통신판매업등록번호 : 제 2019-서울용산-0472호
  • 정보통신신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1-2021 정보통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oit.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abc협회 인증 ND소프트